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배너
민안신문
 
전체기사 구분선 지역 구분선 정치 구분선 시정뉴스 구분선 문화/생활 구분선 교육/복지 구분선 안성모범 지도자 구분선 포토뉴스&카툰 구분선 사설/ 칼럼 구분선 경기도 소식 구분선 경기도의회 소식
Home > 기사내용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주민과 우리들의 교회’를 아시나요

참다운 성직자 한석우 목사 ‘새 신당 세계 활짝’

관리자기자2019.09.09 14:47:40

 ‘그나 나를 푸른 초장에 누위시며 쉴만한 물가로 인도하시는 도다

 하나님의 높은 은총과 사랑이 충만한 교회가 안성시 서인동 안성빌딩 내 누가베스트에 있다.

 ‘주님과 우리들의 교회는 믿음과 소망을 갖고 신앙세계로 가기를 소원하는 사람들의 순수, 순박한 염원으로 만들어진 작은 교회이다.

 참다운 성직자로 추앙받고 있는 한석우 전 사랑의 교회 담임목사가 은퇴 후 참 믿음과 염원을 갈구하는 사람들의 열화와 같은 요청에 의해 어쩔 수 없이 새 교회의 어려운 길을 택했다.

 한 목사는 과거 하나님의과 세상이 필요한 교회를 만들었고, 특히 그 안에서 장애로 인해 부모에게 버림받고 사회로부터 냉대받는 어린 생명들과 치매 등 난치병으로 인해 가족으로부터 소외받는 노인을 위해 하나님의 뜻에 합당한 신앙 공동체를 만들어 새 희망의 길로 인도해왔다. 더구나 한 목사는 외국에 교회를 건립해 복음을 전하며 하나님의 성령으로 세상에 빛이 되기도 했다.

 항상 열심히 기도하며 그리스도의 빛과 사랑으로 사회를 밝고 따뜻하게 하는 한석우 목사야말로 훌륭한 하나님의 사자이며, 목회자가 아닐 수 없다.

 ‘지금은 미약하지만 장래는 창대하리라는 성경의 말씀으로 지금은 비록 작은 교회지만 하나님의 은총과 믿음이 가득한 교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맨 위로



 
 
신문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방침 (책임자:장은정) | 기사제보 | 문의하기
로고 인터넷신문사업자번호:경기도 다00040 /경기도 안성시 장기로 82(창전동 123-1)/ Tel:031-674-7712, Fax:031-674-7713 / 대표자 정수인

UPDATE : 2019년 09월 11일 14시 56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