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루사랑 소외계층에 사랑의 급식 나눔 ‘힘내라 밥상’

URL복사

30가정 선정 홀몸 어르신, 장애가정 등에 보양식인 삼계탕 전달

 나눔이행복한 두루사랑(회장 진태철)은 지난 18일 안성 공도읍, 대덕면, 원곡면 등에서 ‘사랑의 급식지원 힘내라 밥상’을 진행해 소외계층 어르신들에게 삼계탕을 나눠 드리고 안부를 확인했다.

 ‘사랑의 급식지원 힘내라 밥상’ 은 나눔이 행복한 두루사랑에서 주관하고 사랑의 열매에서 후원하는 무료급식지원 사업으로 추석을 맞아 삼계탕을 준비해 각 가정에서 드실 수 있도록 가구별로 전달했다.

 추석연휴에도 불구하고 두루사랑 회원들이 가가호호 직접 방문하여 전달했으며, 코로나 일상에서 더욱 힘든 취약계층을 위해 어르신들의 안부를 확인하고 건강관리에 유의하도록 당부했다.

 진태철 회장은 “코로나19와 추석연휴에도 불구하고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들을 위해 사랑의 급식지원에 참여해 주신 회원분들에게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독거노인 등 취약세대에 수시로 안부를 확인하고 사랑의 급식지원 활동을 진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