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권이 쇠퇴한 일죽 낙후시장 경기도 대표 시장으로 육성한다’

URL복사

임용선 일죽시장 상인회장 “일죽 상권 부활, 지역경제 활성화” 다짐

 “옛부터 전통시장은 넉넉한 인심과 정이 넘치는 곳으로 장이서는 날이면 ‘씨보리라도 들고 장에 간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곳이었습니다.

 일죽장터도 과거 5일장을 중심으로 상권이 활발히 발달하였으나 사회 여건 변화로 1970년대부터 상권 쇠퇴했고 결국 5일장이 사라지면서 지역경제도 침체기를 겪고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 일죽상인들이 과거 번창하고 활성화 되었던 일죽 상권의 부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고심하던 중 뜻있는 지역상인들과 의견을 모아 2018년 6월 전통시장으로 등록, 오늘 새롭게 출발하는 출발점이 되었습니다.”

 오로지 일죽 상권 부활을 위해 앞장서 헌신해온 일죽시장 상인회 임용선 회장은 시장 개장 경위와 의미를 이렇게 밝힌 후 그동안 일죽 시장 개장을 위해 도와준 시청 관계자, 상인회 임원진, 그리고 상인회원들에게 감사를 표한 뒤 “오늘은 일죽시장과 5일장 상인이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기 위한 시작의 날이다”고 정식 선언했다.

 그동안 일죽시장 상인회는 안성시청과 소상공인진흥공단, 경기도 시장 상권 진흥단의 도움으로 일죽시장 발전 계획 수립, 컨설팅 및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자금을 지원 받아 화재 탐지기 설치, 고객센터 개소, 마케팅 사업을 전개해 왔다.

 임 회장은 “어렵게 개장한 일죽시장이 더욱 발전 된 모습의 시장으로 만들기 위해서는 지역 주민과 상인들이 함께 도와줘야 한다”며 “일죽 5일장과 일죽시장은 경쟁 관계가 아닌 든든한 협력 파트너로서 일죽 상권의 부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견인차가 되어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어 임 회장은 “앞으로 다양한 사업 추진과 각종 공모사업을 통해 지역 주민과 고객들에게 우수한 상품을 다양하게 구비, 판매하고 친절한 서비스와 안전한 먹거리 제공, 차별화 된 체험은 물론, 고객편의 시설 확보로 지역과 수도권 타 지역 고객 방문을 끌어내기 위한 매력 있는 시장, 고객들이 다시 찾고 머물고 싶은 시장, 특히 지역 농가와 연계된 프리마켓을 통해 소비자가 만족하는 시장,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풍부한 문화시장을 만들겠다”약속하고 “이제 일죽 5일장 발전은 시장 상인과 지역에 달렸다”면서 “모두가 뜻과 의지를 하나로 모아갈 때 비로서 옛 명성을 되찾고 경기도의 대표 시장이 될 수 있다”고 특별히 강조하면서 협조와 응원을 부탁했다.

 일죽 5일장의 역사적 개장으로 과거 전통시장 소상공인과 지역 주민들의 소통과 나눔의 공간이었던 시장의 기능이 새롭게 강화되면서 사람들이 북적이는 전통시장의 옛 모습을 되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장승원 (사)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장 인터뷰-경지협 공동보도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불굴의 도전 정신’을 바탕으로 중소기업 간의 융합을 촉진하고, 회원사들의 기술융합 노력을 지원하고자 노력하는 (사)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 제15대 장승원 회장(㈜영신코아스·㈜영신에프앤씨 대표이사)이 1월 1일 취임한 이래 연합회는 회원사 간 더욱 활발한 교류를 이어가며, 미래성장으로 나아가는 동력을 창출하고 있다. 올해 30주년을 맞이한 경기도 내 31개 시·군 우수언론협의체인 경기도지역신문협의회(회장 김숙자)는 장승원 회장과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지난 2일 ㈜영신코아스 본사에서 열린 인터뷰 및 간담회에는 △김숙자 회장(이천설봉신문 대표) △강명희 기획이사(과천시대신문 대표) △김동인 정책이사(시흥뉴스라인 대표) △김영화 홍보이사(안양광역신문 편집인) 등이 참석해 미래성장을 위한 연합회의 향후계획 등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 (사)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 제15대 장승원 회장님 반갑습니다. 경기도민들에게 인사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사)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 연합회장 장승원입니다. 지면으로나마 인사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반갑습니다. 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 15대 회장으로, 도내 중소기업의 발전과 나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전통문화 계승 발전 앞장
“문화와 예술의 가치가 국력이 되고 있는 이때, 전통문화가 살아 숨 쉬는 품격 있는 문화도시 건설이 매우 중요합니다” 문화에 대한 시대적 소명과 전통문화 계승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안성문화원 김순안 부원장은 “우리 문화 가족과 시민들은 우리가 살고 있는 안성은 예로부터 예향의 고장으로 평가되고 있는 점을 감안해 향토문화 중흥의 새 시대를 여는데 모두가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부원장은 안성시 1동 가사2통 통장으로 평소 이웃 간 화합을 도모하고 주민편의 증진과 마을 발전을 위해 특유의 역량으로 주민과 지역을 위해 항시 노력한 업적을 인정받아 경기도지사로부터 모범 통장으로 선정되어 표창을 받았다. 이재명 도지사는 김순안 통장이 “평소 이웃간 화합을 도모하고 일선행정 업무 추진에 적극 협조하며 모범적인 통장 활동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지대하다”며 상을 수여하며 치하했다. 특히 마을을 대표하는 통장으로 평소 인륜의 첫째 덕목인 경로효친 정신을 발휘해 노인들의 쉼터인 경로당 활성화와 복지증진, 그리고 노후를 안락하게 보낼 수 있도록 지극정성으로 돌보면서 노인들의 찬사를 받고 있는 김 부원장이야말로 존경받을 모범여성지도자며, 참다운 봉사인이 아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