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운중, ‘텃밭에서 김장까지 사랑 나눔 교육’시작

URL복사

학생들이 생명의 소중함을 알게하는 생태교육 진행

 서운중학교(교장 이정숙)가 31일 학교 내 텃밭에 김장 배추 정식을 시작으로 ‘텃밭에서 김장까지 사랑 나눔 교육’ 프로젝트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서운중은 매년 ‘텃밭에서 김장까지 사랑 나눔 교육’이라는 이름으로 텃밭에서 배추를 길러 김치를 만들어 기부하는 교육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3학년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텃밭을 정비하여 배추를 정식하고, 무를 파종하는 활동을 진행했다. 또한 이날 학교 내에서 햇밤 수확 체험활동도 진행했다. 부분 등교 수업으로 3학년만 활동에 참여했지만, 곧이어 등교하는 1학년, 2학년 학생들에게 체험활동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날 활동에 참여한 한 학생은 “1학기 때에 심은 토마토와 상추가 잘 자랐는데 오늘 심은 배추도 잘 자라기를 바란다. 벌써 김장 활동이 기대되고 빨리 나눔 활동까지 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정숙 교장은 “계속되는 코로나19 위험 속에서도 학교 교육 활동이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또한 학생들이 생명의 소중함을 알고 나눔의 의미를 깨달을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지속해서 생태교육을 진행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