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래장터의 옛 명성을 되찾는다’

URL복사

일죽시장 상인회 열정과 의지로 일죽 5일장 복원 개장
소비자에게 우수 농공상품 제공, 상인 소득 증대,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일죽면 주민과 상인들의 염원인 일죽시장이 마침내 개장됐다. 일죽시장 상인회(회장 임용선)가 21일 김보라 안성시장, 신원주 안성시의회 의장, 백승기 도의원, 시의원, 면내 기관사회단장, 지역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일죽면 5일장 개장식을 성황 속 열었다.

 일죽 5일장은 과거 3일, 8일에 정기적으로 열려 지역주민들의 소통과 농민들이 생산한 농산물의 판매로 큰 인기를 얻었으나 사회여건 변화로 오랫동안 열리지 않다가 일죽시장 상인회가 과거 번창했던 주래장터를 잇는 5일장 복원을 통해 전통시장과 상생 및 동반 성장으로 일죽시장을 안성의 대표 시장으로 만들기 위해 약 1년 전부터 복원을 추진, 코로나19로 인해 뜻을 이루지 못하다가 상인들의 강한 의지로 지난 16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임용선 일죽시장 상인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일죽 5일장이 열리게 돼 기쁘다”면서 “일죽시장과 5일장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우수한 산물을 제공하고, 상인들의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개장식에 참석한 김보라 안성시장은 “일죽시장을 살리고자 하는 상인회의 도전과 열정에 감사드리고 응원한다”며 “일죽시장이 예전 주래장터의 명성을 되찾고 동부권 경제를 살리는 중추적 역할을 해나가길 기대한다”고 축사를 통해 밝혔다.

 신원주 의장도 “오늘은 번성했던 옛 주래장터의 명성을 재현하는 뜻깊은 날이다”라면서 “시장 개장을 통해 지역발전의 새로운 전기가 될 것”을 소망했다.

 일죽 5일장은 매월 끝자리 1일과 6일에 열리며, 일죽면 송천리 일원 약 280m 구간에서 지역 농·특산물과 먹거리, 농기구, 생활용품 등 다양한 물품을 판매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희망로타리클럽, 더 큰 희망 쏘아 올린다”
“‘봉사로 삶의 변화를’이라는 쉐이커 메타 R1 회장님의 표어와 함께 저희 안성희망로타리클럽은 진정한 초아의 봉사를 실천하고자 합니다” 안성희망로타리클럽 이진희 8대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앞으로 클럽 발전의 방향을 이렇게 제시한 뒤 “이덕삼 차기 총재님이 이끄시는 미라클팀의 일원으로서 7대 중점 목표인 지구회원 N% 순증강 달성과 봉사프로젝트의 영역과 임팩트 향상, 공공이미지 강화를 통한 로타리 브랜드 확대, 로타리 웹사이트 활동, 시대 변화에 맞는 혁명적 변화 실현을 실천하겠다”고 다짐했다. 이 회장은 이어 “‘어떤 일에 노력을 들이면 그 일이 그 사람을 규정한다’라는 문장을 마음에 새기고 말보다 행동으로 실천하는 리더가 되어 안성희망로타리클럽 회원님들과 발맞춰 봉사를 힘써 행하겠다”약속하고 “지금은 비롯 신생이고 작은 클럽이지만 이러한 노력이 모여 언젠가는 국제로타리 3600지구에서 가장 큰 팀이 되리라 믿는다”는 희망적 말로 참석자들로부터 열렬한 박수를 받았다. 이진희 회장은 “모든 일은 회장 혼자의 힘으로만 할 수 없다”면서 “클럽 발전을 위해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노력”을 부탁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전통문화 계승 발전 앞장
“문화와 예술의 가치가 국력이 되고 있는 이때, 전통문화가 살아 숨 쉬는 품격 있는 문화도시 건설이 매우 중요합니다” 문화에 대한 시대적 소명과 전통문화 계승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안성문화원 김순안 부원장은 “우리 문화 가족과 시민들은 우리가 살고 있는 안성은 예로부터 예향의 고장으로 평가되고 있는 점을 감안해 향토문화 중흥의 새 시대를 여는데 모두가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부원장은 안성시 1동 가사2통 통장으로 평소 이웃 간 화합을 도모하고 주민편의 증진과 마을 발전을 위해 특유의 역량으로 주민과 지역을 위해 항시 노력한 업적을 인정받아 경기도지사로부터 모범 통장으로 선정되어 표창을 받았다. 이재명 도지사는 김순안 통장이 “평소 이웃간 화합을 도모하고 일선행정 업무 추진에 적극 협조하며 모범적인 통장 활동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지대하다”며 상을 수여하며 치하했다. 특히 마을을 대표하는 통장으로 평소 인륜의 첫째 덕목인 경로효친 정신을 발휘해 노인들의 쉼터인 경로당 활성화와 복지증진, 그리고 노후를 안락하게 보낼 수 있도록 지극정성으로 돌보면서 노인들의 찬사를 받고 있는 김 부원장이야말로 존경받을 모범여성지도자며, 참다운 봉사인이 아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