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도지역 초·중 통합운영학교 신설 추진의 뜨거운 열기! 

URL복사

추진위원회 구성, 학교 신설 서명운동 전개

 공도지역의 학교 신설 촉구를 위해 구성된 초·중 통합운영학교 신설 추진위원회(위원장 김학돈)가 지난 28일 공도읍 벽산블루밍아파트 상가 앞에서 범시민 서명운동을 전개하는 등 학교 설립을 위해 팔 걷고 나섰다.

 추진위는 지역민의 염원이 담긴 서명지를 조만간 경기도교육청과 안성교육지원청에 전달할 계획이다.

 김학돈 위원장은 “이번 서명운동은 공도지역 학교 설립에 대한 주민의 열망을 볼 수 있는 시간이었으며, 지역민의 목소리가 교육부와 교육청에 잘 전달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공도지역의 학교 신설은 과대학급화로 열악해진 교육환경을 개선하고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을 위해 꼭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민·관의 적극적인 협조가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안성시는 지난 5일부터 각 읍면동을 통한 오프라인과 시 홈페이지 등의 온라인 서명운동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