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이행복한 두루사랑

URL복사

주거취약계층 집수리 봉사

 나눔이행복한 두루사랑(회장 진태철)이 지난 4일, 5일 안성 고삼면에서 지역 내 홀몸 어르신 가구를 방문해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집수리 대상 가구는 거동이 불편해 안전에 위험이 있는 홀로 어르신 댁으로 집외관 투명판넬이 오래되어 많이 낡아 장마 및 겨울에 취약하며 오래된 흙집은 빗물로 인해 집벽이 많이 허물어진 상태로 시급한 개선이 필요했다.

 이번 행사는 “더불어 행복한 家” 주거개선사업으로 서부무한돌봄네트워크팀(센터장 유성아)이 주최하고 두루사랑이 주관했으며 무지개연합봉사단 소속 공도의용소방대, 안성시재향군인회여성회, 안성시사랑의열매, 안성시시니어클럽 회원들도 함께했다.

 지원을 받은 어르신은 “평소 혼자 사느라 생활이 불편해도 도움을 요청할 곳이 없어 어려움이 많았는데, 이렇게 여러 단체에서 함께 도움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두루사랑 진태철 회장은 “코로나19로 봉사활동이 많이 위축되고 있어 걱정이 많다.”라며 “이럴 때일수록 위기상황에 처한 취약계층을 위해 꾸준히 봉사함으로써 지역복지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