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4년의 역사와 전통에 빛나는 삼죽초교

총동문회 동문한마음축제 통해 동문간 결속 도모

 삼죽초등학교 총동문회(회장 장용수) 동문한마음축체가 지난 21일 동문인 신원주 안성시의회의장과 안정열 시의회부의장, 면내 기관 사회단체장 등 내빈들의 축하 속에서 21일 하루 동안 모교 운동장에서 열렸다.

 올해로 4회를 맞는 동문한마음축제에는 500여 동문들이 기수별로 참석한 가운데 강성호 총무 사회로 진행됐다.

 장용수 회장은 인사말에서 오늘 우리가 청운의 꿈을 갖고 향학을 불태우며 열심히 공부하고 뛰어놀던 모교에서 모임을 갖게 되어 감회가 새로워진다우리 모교인 삼죽초교는 1925년 개교해 94년의 역사를 지닌 유서 깊은 학교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국적은 바꿀 수 있어도 모교라는 것은 영원히 바꿀 수 없다는 말이 있는 것처럼 우리가 삼죽초교인으로 이 학교에서 지낸 6년은 결코 소홀이 할 수 없는 역사이며, 자랑으로 오늘 동문회를 통해 제2의 추억을 만들고 모교 발전에도 적극 참여하자고 강조해 열렬한 박수를 받았다.

 동문들은 주최 측에서 미리 준비한 바비큐와 푸짐한 숯불돼지고기를 안주삼아 전통 막걸리를 들면서 즐겁고 유익한 만남의 시간을 보냈다.

 특히 제기차지 등 민속놀이와 노래자랑으로 흥을 돋우며 만남의 소중함을 서로 일깨워 갔다. 삼죽초교는 올 3월까지 91회에 걸쳐 5540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한편 삼죽초교 동문행사에는 멀리 부천에 살고 있는 박수헌씨가(재부천안성향우회 직전회장) 47 동문회장으로 참석해 자리를 빛나게 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농업인의 행복도우미–농업인행복콜센터
농협안성시지부(지부장 김상수)와 미양농협(조합장 김관섭)이 29일 미양면 용두5길 송도 농가에서 김상수 지부장, 김관섭 조합장, 송영철 이장, 농촌현장지원단원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인 행복콜센터 대상 주거환경개선을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농업인행복콜센터에 등록된 돌봄대상자 중 취약농가를 대상으로 주거환경 개선 등의 맞춤형 종합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서 복합판넬 건물에서 혼자 지내는 독거어르신을 선정, 도배를 교체했다. 김상수 지부장은 “미양농협과 함께 홀로 지내고 계신 농가에 주거환경개선을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어르신께서도 밝은 색상의 도배지로 분위기를 새롭게 한 만큼 항상 밝은 마음으로 지내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농업인행복콜센터는 농촌지역의 인구 감소 및 급속한 고령화로 취약및 고령 농업인이 증가함에 따라 농협에서 고령농업인을 대상으로 고충·생활불편 해소, 가전·주택수리, 말벗서비스 등을 제공하여 정서적 위로 제공은 물론 고독사 예방을 위한 농협자체 농촌사회안전망 서비스이다. 농협중앙회안성시지부는 미양의 주거환경개선에 이어 6월 2일에는 죽산에서 주거환경개선을 이어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