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배너
민안신문
 
전체기사 구분선 지역 구분선 정치 구분선 시정뉴스 구분선 문화/생활 구분선 교육/복지 구분선 안성모범 지도자 구분선 포토뉴스&카툰 구분선 사설/ 칼럼 구분선 경기도 소식 구분선 경기도의회 소식
Home > 기사내용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물림 주의보

안성시보건소, 개인별 예방수칙 발표

관리자기자2019.07.01 15:52:43

 안성시보건소가 지난달 28일 충남지역에서 올해 첫 치명률이 높은 중중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자가 발생함에 따라 농작업, 등산 등 야외활동 시 긴 옷 착용과 작업 후 목욕하고 옷 갈아입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줄 것을 요망했다.

 SFTS는 주로 4~11월에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38이상의 고열과 위장관계 증상(오심, 구토, 설사 등)이 나타난다.

 또한, 합병증으로 전신적으로 혈소판과 백혈구가 감소가 심한경우 출혈이 멈추지 않으며 신장 기능과 다발성 장기기능의 부전으로 심하면 사망에 이르는 치명률이 높은 질환으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는 것.

 진드기가 활동을 시작하는 4월부터 농작업, 텃밭가꾸기, 봄나물 채취, 등산 시에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다.

 예방수칙으로는 작업복과 일상복은 구분하여 입기 작업 시에는 소매를 단단히 여미고 바지는 양말 안으로 집어넣기 진드기 기피제 사용 풀밭 위에 옷을 벗어두거나 눕지 않기 풀밭에서 용변 보지 않기 등산로를 벗어난 산길 다니지 않기 진드기가 붙어 있을 수 있는 동물과 접촉하지 않기 작업이나 활동 후 옷을 털고 반드시 세탁하며 즉시 목욕하고 옷 갈아입기 등이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특히 50대 이상의 농업 및 임업 종사자의 비율이 높아 농촌지역의 고연령층에서의 주의가 필요하다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38~40), 소화기증상(구토, 설시 등)이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맨 위로



 
 
신문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방침 (책임자:장은정) | 기사제보 | 문의하기
로고 인터넷신문사업자번호:경기도 다00040 /경기도 안성시 장기로 82(창전동 123-1)/ Tel:031-674-7712, Fax:031-674-7713 / 대표자 정수인

UPDATE : 2019년 08월 21일 14시 28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