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배너
민안신문
 
전체기사 구분선 지역 구분선 정치 구분선 시정뉴스 구분선 문화/생활 구분선 교육/복지 구분선 안성모범 지도자 구분선 포토뉴스&카툰 구분선 사설/ 칼럼 구분선 경기도 소식 구분선 경기도의회 소식
Home > 기사내용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안성의료협동 농민의원 이인동 원장

국민훈장 동백장 수상 영예

관리자기자2019.07.22 09:34:01

 안성의료협동조합 농민의원 이인동 원장이 지난 5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개막식에서 대한민국 최초의 의료협동조합 발상 및 성장과 발전에 기여한 공적으로 국민훈장 동백장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연설에서 국민훈장을 받으신 이인동 원장님은 우리나라 최초의 의료협동조합을 창립, 사회적경제의 모범이 되셨다라며 나보다 우리를, 소유보다 나눔을 실천하신 사회적경제인 모두에게 존경의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이인동 원장은 수상소감에서 감사하고 기쁘다. 수많은 분들이 그동안 어려운 가운데 함께 노력했고, 조합원과 임직원들이 노력해서 된 것이라고 전제한 후 “31년 전 시작할 때만 해도 의료협동조합은 모두에게 너무 생소한 것이었다. '젊은 의사가 한 명 내려와 지역주민들과 좋은 일 한다더라' 하는 정도가 이해의 수준이었다. 아무 정보나 경험이 없었는데도 지역주민들 건강과 관련된 프로그램과 활동들에 많은 분들이 참여해 주었고 오늘 수상은 그런 분들이 뿌린 씨앗이 열매를 맺었다고 생각한다라며 수상의 영광과 공을 지역주민, 조합원과 그동안 함께 온 협동조합의 임직원, 동료들에게 돌렸다.

 한편, 이인동 원장은 1986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교를 졸업, 연세의대 부속 영동세브란스병원에서 가정의학과 전문의 수련을 마친 후 농민들의 건강과 돌봄 문제를 인식하게 되어 1987년 안성군 고삼면에서 정기적으로 주말진료활동을 하면서 척박한 농촌사회의 농민들이 겪는 건강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해 왔고, 1994년 안성지역의 농민들과 함께 안성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의 전신인 안성의료생활협동조합을 창립하는데 기여를 했다.

 그리고 농민들과 함께 자주적·자립적·자치적 가치를 바탕으로 건강, 돌봄과 관련된 활동들을 현재까지 이어오고 있다이렇게 함께 성장한 안성의료협동조합은 건강한 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의 모델로서 우리나라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견학을 오는 등 민간차원의 주민참여 공공보건활동의 모범 사례가 됐다.

 또한, 지역주민들과 31년간 묵묵히 실천해온 이인동 원장과 안성의료협동조합의 성과들은 주민참여형 커뮤니티케어의 실천적 모델로서 제시되고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맨 위로



 
 
신문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방침 (책임자:장은정) | 기사제보 | 문의하기
로고 인터넷신문사업자번호:경기도 다00040 /경기도 안성시 장기로 82(창전동 123-1)/ Tel:031-674-7712, Fax:031-674-7713 / 대표자 정수인

UPDATE : 2019년 08월 21일 14시 28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