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독도의 날’ 맞아

유튜브에 ‘홀로아리랑’ 합창, ‘독도는 우리땅’ 영상 올려

 경기도의회(의장 송한준)가 지난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홀로아리랑’과 ‘독도는 우리(대한민국)땅’ 노래 동영상을 유튜브에 공개했다.

 ‘홀로아리랑’ 편은 지난 15일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도의원들이 경기도청합창단과 함께 부른 영상을 편집한 것으로, 전국 최대 규모인 142명의 의원 중 몇몇을 제외한 대부분이 참여했다. 경기도의원들이 본회의장에서 애국가가 아닌 노래를 합창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의회 내에 독도사랑·국토사랑회(회장 민경선 의원)를 운영할 정도로, 평소 독도지킴이로서 적극 나서고 있는 경기도의원들은 애절한 가사와 멜로디의 ‘홀로아리랑’을 부르며 눈시울을 붉히는 등 감동에 젖은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독도는 우리땅’ 편은 경기도의회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가수 현숙 씨와 개그맨 김종석 씨가 듀엣으로 참여한 영상이다. ‘울릉도 동남쪽 뱃길따라 200리’에서 ‘200리’를 ‘87k(케이, 키로미터)’로 바꾸는 등, 새주소명과 거리단위 변경 등을 반영한 새로운 가사로 불렀다. 흥겨운 템포와 눈에 확 띄는 가사 배치로 그동안 잘 몰랐던 독도에 대해 알기 쉽게 편집한 것이 특징이다.

 송한준 의장은 “1,360만 도민뿐 아니라 전 국민께서 잠시나마 경기도의원 전체가 진솔하게 부른 ‘홀로아리랑’과 새로운 가사의 ‘독도는 우리(대한민국)땅’ 동영상을 보시고 독도사랑과 나라사랑의 마음을 다시 한 번 되새겨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말했다.

 ‘홀로아리랑’과 ‘독도는 우리(대한민국)땅’ 동영상은 유튜브 ‘경기도의회 e끌림’ 채널에서 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이규민 국회의원이 모든 국회의원이 선호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30일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하고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으로 구성됐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해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를 벌였다. 이날 이 의원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한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한 후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