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지사, 대한결핵협회 경기도지부에

‘특별 결핵 성금’ 전달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연말연시를 맞아 결핵성금 모금을 독려하고자 대한결핵협회 경기도지부로부터 ‘2019년 크리스마스 씰’을 증정 받고, 특별성금을 전달했다.

 이 지사는 2일 오전 10시30분 경기도청 집무실에서 오양섭 대한결핵협회 사무총장, 문혜동 대한결핵협회 경기도지부 본부장, 이윤정 대한결핵협회 경기도지부 운영지원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2019년 크리스마스 씰 증정 및 성금전달식’에서 “여전히 우리 주변에는 결핵으로 고통받는 이들이 있다. 결핵문제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이날 이 지사에게 전달된 크리스마스 씰은 ‘제주도와 해녀문화’를 주제로 제주도의 상징물인 돌고래, 현무암, 제주해녀의 삶을 귀여운 그림체로 표현한 우표 50장(1시트)과 열쇠고리 1개 등으로 구성됐다.

 대한결핵협회 경기도지부는 1월말까지 4억800만원 모금을 목표로 ‘2019년도 크리스마스 씰 모금 판매를 실시할 예정으로, 모금액은 결핵 인식개선을 위한 대국민 홍보사업, 학생 결핵환자 장학사업, 결핵검진 사업 등으로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2019년도 크리스마스 씰은 대한결핵협회가 운영하고 있는 크리스마스 씰 공식 쇼핑몰(https://loveseal.knta.or.kr/main/main_real.asp)에서 자유롭게 구입할 수 있다.

 개인 및 개인사업자는 구입 금액에 대해 연간 소득액의 100% 범위 내에서 전액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으며, 법인은 연간 소득액의 50% 안에서 비용 처리를 할 수 있다.

 대한결핵협회 경기도지부 관계자는 “경기도 결핵발생률은 매년 감소추세에 있으나, 여전히 선진국과 같은 결핵관리 역량을 갖추기 위해서는 더욱 많은 노력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도민들이 결핵에 대한 보다 많은 관심을 가져줬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편, 결핵환자 신고현황 연보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결핵발생률은 OECD 가입국 가운데 1위로 매년 3만명 가량의 결핵환자가 신규로 발생하고 있다.

 대한결핵협회 경기도지부는 지난해 크리스마스 씰 판매를 통해 총 2억7,400만원을 모금한 바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염호기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 대책본부 전문위원회 위원장과 인터뷰
“국민들께서 동참해주시는 ‘덕분에 챌린지’를 바라보는 의료진들은 무한한 응원과 용기를 받고 그 힘과 용기는 결국 국민에게 돌아갈 것입니다. 그것은 코로나-19를 함께 이겨 나가자는 신호이기 때문입니다” 의료진들에게 따뜻한 응원을 보내주시는 국민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 염호기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 대책본부 전문위원회 위원장. 염 위원장은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 대책본부 전문위원회 위원장으로서 전문적인 의견을 모아 대책본부 및 정부의 중앙대책본부, 질병관리본부, 총리실 등에 자문하고 국제적인 관계자들과 소통하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 경기도내 31개 시·군 협의체인 경기도지역신문협의회는 김숙자 회장, 이영호 군포신문 대표, 강명희 과천시대신문 대표, 김동인 시흥뉴스라인 대표 등 임원진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2차 유행에 대비할 방안과 성숙한 시민의식의 중요성 등과 관련하여 염호기 위원장과의 인터뷰를 통해 국민들의 건강에 대한 이해를 돕는 소통의 자리를 마련했다.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 대책본부 전문위원회 위원장으로서 소감 및 맡고 계신 역할은? 대한의사협회는 11만 의사를 대표하는 단체입니다.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