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서울 30분 고속전철 시대 열겠습다!”

이규민, 국회의원 선거 출마 선언

 더불어민주당 이규민 전 월드컵재단 사무총장이 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이규민 전 총장은 16일, 기자회견을 열어 내년 4월 15일 치러지는 국회의원 선거에 더불어민주당 안성시 후보로 출마할 것을 공식화했다.

 이 전 총장은 이날 “하반기 문재인 정부가 촛불민심이 명령한 개혁을 수행하기 위해서는 내년 총선에서 민주당을 비롯한 진보정당의 압도적인 승리가 필수”라며, 시민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특히 “내년 총선을 많은 국민들이 한일전이라고 한다”면서, “노골적으로 친일을 일삼으며 국가의 이익에 반하고 국민의 뜻을 거슬러온 자유한국당을 심판해줄 것”을 희망했다.

 지역구인 안성에 대해서도 “수십 년 자유한국당의 텃밭이었던 안성은 주변도시에 밀려 쇠락하고 있을 뿐”이라며, “안성을 새로이 도약하게 할 유능한 정치인이 누구인지 판단”해 줄 것을 희망했다.

 이날 이규민 전 총장은 4가지 주요공약을 발표하기도 했다. 우선 그는 △수도권 내륙선 실현을 통해 ‘안성-서울 30분 고속전철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즉 철도교통의 사각지대인 안성의 더 이상의 쇠락을 막기 위해서 이제 철도유치에 사활을 걸어야 할 때라는 것으로,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에 본 노선이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원예 농가의 실익과 조합원 복지향상 산실 안성원예농협
원예 농가의 실익과 조합원의 복지향상에 기여하고 있는 안성원예농협(조합장 홍상의) 2020년 정기총회가 11일 조합 대회의실에서 김상수 농협시지부장, 정완수, 신윤호, 강영기 전 조합장과 임원진, 대의원 등이 대거 참석한 대성황 속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유공조합원 시상, 홍상의 조합장 인사말, 김상수 지부장 축하 순으로 진행됐다. 홍상의 조합장은 인사말에서 “안성원예농협이 조합원과 고객 여러분의 애정 어린 관심과 조합사업의 적극적인 참여와 이용 덕분으로 매년 건실하게 성장되고 있다”면서 “지난 한 해를 뒤돌아보면 초봄 냉해와 유례없는 태풍과 폭우로 농가에 많은 피해가 발생하는 악조건 속에서도 과수생산에 매진하신 조합원 여러분께서 수고가 많으셨다”고 말했다. 홍 조합장은 이어 “지난한해 우리 조합은 고품질 과실 생산 영농교육, 배농가 주부모임 영농교육, 조합원 한마음 대회, 원로조합원 제주도 연수, 우수조합원 베트남 연수, 배농가 주부모임 해외연수를 실시했으며, 한원사업으로 농약5억3천만원, 4종 복비 8천5백만원, 유박퇴비 6천2백만원, 꽃가루 8백만원, 태풍피해로 인한 농약지원 4천5백만원, 봉지 영농자재 영양제 등 1억4천6백만원 지원, 조합원 영농활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