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용 국회의원, 14일 안성맞춤아트홀에서 의정보고회 개최

“안성이 키운 김학용, 대한민국 대표 정치인으로” 주제로
서울-세종고속도로와 안성철도, 평택 상수원보호구역 갈등 중재,
동부권 용수 공급 확대 등 주요 의정활동 실적 소개

 김학용 국회의원이 1월 14일 오후 2시 안성맞춤아트홀 대공연장에서 20대 국회 종합 의정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의정보고회는 “안성이 키운 김학용, 대한민국 대표 정치인으로”란 주제로 20대 국회 4년 성과를 지역구민께 보고하는 자리로서, 김학용 의원의 의정활동 영상물 상영과 의정활동 성과 보고 순으로 진행된다.

 김 의원은 지난 20대 국회에서 국방위원장과 환경노동위원장 등 중책을 연이어 맡았으며, 여·야 국회의원 93명이 참여하는 의원연구단체인 대한민국미래혁신포럼 회장과 한-베트남의원친선협회 회장, 국회의원축구연맹 회장으로서 중앙 정치무대에서 펼친 활약상에 대해 상세히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김 의원은 안성 발전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서울-세종고속도로 및 평택-안성 -부발 철도사업 추진 성과와 앞으로 전망에 대해 설명하고, 안성 동부권 용수 공급 확대와 평택 상수원보호구역 갈등 중재 노력 등에 대해서도 허심탄회하게 밝힐 예정이다.

 김 의원은 “20대 국회 임기 동안 성원해주신 안성시민 덕분에 소신껏 일할 수 있었다”며 “지난 4년간 안성시민과 함께 이룬 자랑스러운 성과들을 보고 드리고자 하며, 이번 의정보고회가 대한민국과 안성의 새로운 미래를 만드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의정보고회에는 안성시민이면 누구나 참석 가능하며, 행사 문의는 김학용 국 회의원 사무소(031-672-6622, 안성시 중앙로 473, 3층)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선거운동보다 신종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이 우선이다”
이번 4월 15일에 총선과 함께 치러지는 안성시장 재선거에 미래통합당 으로 출마하는 김의범 예비후보는 27일 보도 자료를 통해 “대면접촉 선거운동을 전면 중단하겠다” 선언했다. 앞으로 선거운동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위와 같이 밝혔다. 첫째, 코로나19 방역활동에 집중하겠다. 모든 일정을 최소화하고 자원봉사자들과 방역활동을 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한다. 이에 청년 지지자들과 함께 매일 안성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실시하겠다. 둘째, 대면접촉을 통한 선거운동을 중지하겠다. “시민들과 대면접촉을 통한 선거운동을 하지 않고 온라인을 통해 시민들과 소통을 이어나가고, 차량이 통행하는 로터리에서 차량 유권자들에게 인사하는 정도로만 선거운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가 27일 오전 9시 1,595명이 확진자가 확인되었다.”전제하고 “시민여러분께서도 모든 생활과 활동에 심리적으로 많이 위축되었을 것으로 생각 합니다. 확진자를 최소화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시민 개개인이 위기상황을 인식하셔서 코로나19 대응법을 숙지하시고 스스로의 위생에 최선을 다해 주셨으면 합니다. '최선의 위기관리는 미연에 방지하는 것' 입니다.”라면서 “하루빨리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