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민이 열어젖힌 변화가 시작됐다”

이규민, 민주당 국회의원 경선 승리
상대당 후보에게 “안성은 1등 국회의원이 아니라 1등 도시가 필요”주장

 민주당 국회의원 경선에서 이규민 후보가 최종 승리해 민주당 안성시 국회의원 후보로 선출됐다. 이로써 이규민 후보는 20대 국회의원 선거에 이어, 두 번째로 안성시 국회의원 후보가 되면서 다시 한 번 김학용 의원과 맞붙게 됐다.

 민주당은 4명의 예비후보가 등록, 경선을 준비했고, 앞서 2명이 컷오프 되면서 이규민 후보와 임원빈 후보가 최종경선에 참여했는데 12일 이규민 후보는 압도적인 표차로 여유 있게 상대후보를 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 후보는 경선 직후 보도 자료를 통해 본인을 지지해준 안성시민과 당원동지들에게 감사함을 표한 뒤 “오는 총선을 안성시민의 뜻을 받들어 압도적 승리로 이끌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이 후보는 “12년 김학용 의원을 밀어주었으나 안성은 쇠락을 거듭했고, 우리는 1등 국회의원이 아니라 1등 도시 안성이 필요할 뿐”이라면서, 시민들께 “그동안의 실정을 심판해줄 것”을 촉구했다.

 아울러 이번 선거에서 본인의 공약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면서 “△안성-서울 30분 고속전철 시대 △삼성 첨단 AI산업단지 건설 △스포츠 산업단지 육성 등으로 안성발전의 획기적인 계기를 마련, 수도권에서 가장 눈부신 변화와 발전을 보이는 도시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후보는 끝으로 “선의의 경쟁자로 함께한 임원빈 후보와 시장경선에 참여한 윤종군 후보에게 고생하셨다.”는 말로 위로와 격려를 한 뒤 “지난 월요일, 민주당 안성시장 후보로 선출된 김보라 후보에게는 본인과 김보라 후보는 오는 4월 15일 치러지는 국회의원 선거와 시장선거를 안성시민의 뜻을 이어받아 압도적 승리로 이끌어야 할 막중한 책임이 있다.”고 강조했다.

 현재 안성 국회의원 선거는 사실상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후보의 대결구도로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규민 후보는 “승리에 대한 확신이 있다.”면서, “변화의 시작을 안성시민 여러분께서 열어주셨듯이 투표로서 안성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 달라”고 부탁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김학용을 응원합니다’ 안성시민 온라인 릴레이 지지선언 화제!
김학용 제21대 안성시 국회의원 미래통합당 후보를 지지하는 ‘김학용을 응원합니다’ 온라인 릴레이 지지선언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김 후보는 지난 23일부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등 SNS를 통해 안성시민들로부터 받은 지지와 응원메시지를 매일 공개하는 온라인 릴레이 지지선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릴레이 지지선언에 참여한 안성JC 박보용 회장은 “대한민국의 미래인 청년이 행복한 나라를 만들어달라”며 지지선언에 함께 했으며, 코로나19 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안성 기업 및 소상공인, 보육교직원, 여성농업인을 대표하는 전‧현직 회장단을 비롯해 교육, 문화예술계, 안성맞춤 명장 등 다양한 분야의 시민들이 릴레이 지지선언에 참여하고 있다. 특히 유명 연예인과 사회 저명인사들도 릴레이 응원에 동참해 눈길을 끈다. MBN 시사교양프로그램 판도라 MC인 배우 김승우씨는 “상대방의 의견을 존중하고, 대화와 타협이 가능한 말이 통하는 정치인 김학용에게 많은 응원과 성원을 보내달라”는 메시지를 담아 응원영상을 보내왔고, 산악인 엄홍길씨도 “1년에 8만5천km 이상 달리는 부지런한 김학용 의원이 안성을 위해 더 큰 일 해주시기를 믿는다”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