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활한 마스크 공급위해 의용소방대원들이 나섰다

안성소방서, '마스크 5부제' 인력 지원

 마스크 판매날 혼란으로 약국마다 본연의 약사 업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안성소방서(서장 고문수)가 원활한 마스크 공급을 위해 의용소방대를 동원, 15일부터 관내 약국의 인력 지원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인력지원은 ‘마스크 5부제’ 전면시행에 따른 약국의 부족한 일손을 보충하고 공적마스크 구매를 원하는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이에따라 안성소방서 원곡여성의용소방대의 관내 1개소 약국 인력 투입을 시작으로 소방서로 인력지원을 요청한 약국에 3월 한 달 동안 의용소방대원을 순차적으로 배치할 계획이다.

 고문수 안성소방서장은 “정부가 시행하는 마스크 5부제의 빠른 정착 및 혼란 방지를 위해 의용소방대 보조 인력을 지원해 시민의 불편을 줄이고, 다양한 방법으로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막는 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후보등록 마친 김보라, 이영찬에 소셜미디어 토론 제안
4.15 선거가 26일 시작된 후보자 등록을 기점으로 본격 일정에 돌입했지만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장되면서 후보들이 시민들을 직접 만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자칫 ‘깜깜이 선거’가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에 김보라 안성시장 후보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방송을 통해 “코로나 19 사태를 조속히 마무리 짓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는 반드시 필요하지만 그렇다고 안성의 미래를 책임질 후보가 누구인지 알아야 하는, 시민의 정당한 권리까지 거리를 두어서는 안 된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에게 소셜미디어 공개토론을 정식 제안했다. 토론 의제는 안성시 현재 진단과 향후 비전, 토론 형식은 페이스북 또는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 공개토론 방식을 선택하고 토론 횟수, 사회자 선정, 시민 참여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 협의를 통해 결정하기를 바란다면서 3월 29일까지 토론 여부를 확정짓자고 제안했다. 김보라 후보는 “이번 안성시장 재선거는 안성이 미래로 달려갈 것인지, 아니면 과거에 주저앉을 것인지가 결정 나는 중요한 선거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가 안성시장 후보로서 책임성을 갖고 응답해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