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사랑 고향사랑기부로 실천하고 있어요”

분기마다 고향사랑 기부하는 서윤이네 가족

 안성시가 분기마다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하고 있는 서윤이네 가족 사연을 26일 소개했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거주하고 있는 서윤(만 5세)이네 가족은 안성에 사는 언니를 통해 고향사랑기부제를 알게 되었고 다양하고 풍성한 답례품을 보고 필요 한 게 있으면 기부를 하고 답례품을 선택한다고 전했다.

 1분기에는 10만원 기부 동참 후 안성사랑카드(지역화폐)를, 2분기에는 아이랑 텃밭을 가꾸고 싶은 로망 실현을 위해 기부에 참여하고 공공텃밭을 분양받았다.

 텃밭 분양권은 안성시가 전국 최초로 제공한 답례품으로 3~4월에 안성맞춤랜드와 공도읍 용두리에 한시적으로 제공했으며 큰 인기를 끈 바 있다.

 서윤이네 가족은 “평소에 안성에 대한 애정이 있었는데 고향사랑기부로 안성 발전을 응원 할 수 있어 너무 기뻐요, 조금 있으면 포도가 나올 계절인데 그때도 기부하고 안성포도를 답례품으로 받을 계획이에요”라며 향후 안성시로 귀농할 계획도 전하며 자발적 고향사랑기부제 홍보대사가 되었다.

 모아진 고향사랑기부금은 사회적 취약계층 지원, 청소년 육성 및 보호, 지역주민의 문화·예술·보건 증진, 지역공동체 활성화 등 안성시 지역발전에 사용될 계획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