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노인회 안성시지회장기 게이트볼대회 열기 후끈

20팀 참여 높은 기량으로 각축, 우승 안성1동 B팀 차지

 대한노인회 안성시지회 주최, 안성시게이트볼협회 주관 대한노인회 안성시지회장기 게이트볼대회가 지난 18일 하루 동안 안성게이트볼 전용구장에서 20여 팀이 참가, 열띤 리그전으로 열렸다.

 올해로 13회를 맞은 노인회장기 대회에는 우석제 안성시장, 김학용 국회의원, 신원주 시의회의장, 천동현 안성시체육회종목별협회장, 조규설 노인회장을 비롯해 읍··동 분회장과 많은 내빈들의 축하 속에 조성열 스포츠공정위원장의 사회로 진행됐다.

 조규설 회장은 대회사에서 생활이 풍요로워지고 넉넉해짐에 따라 우리 노인들이 건강과 여가 생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은 매우 좋은 일이다누구나 쉽게 참여하고 즐기는 생활체육을 통해 건강과 친교는 물론, 지역사회를 밝고 건전하게 변화시키며, 새로운 보람과 활력을 불어 넣는데도 게이트볼 대회가 최고다고 강조했다. 계속해 오늘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은 평소에 익힌 기량을 발휘해 기쁨 최고, 건강 최고의 경기를 만들어 줄 것을 촉구했다.

 윤동섭 안성시게이트볼협회장은 환영사를 하는 가운데 범국민적 생활 속에 자리 잡아 가고 있는 게이트볼 운동은 육체적 건강과 정신적 건강을 지키는데 가장 좋은 생활체육이다서두를 꺼낸 뒤 게이트볼은 좋은 친구이며, 새로운 인간관계를 형성 할 수 있는 장점을 갖고 있어 노인들은 물론 아직 노인이라고 부르기 어려운 50~60대도 마땅히 갈 곳이 없다고 생각할 때 이 게이트볼장에 오면 새로운 활력과 인간관계를 기대해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오늘 참가 선수들은 평소 열심히 연마해 온 기량을 유감없이 발휘하고, 정정당당하게 최선을 다해 각 팀의 명예를 위해 끝까지 선전해 줄 것을 부탁했다.

  우석제 시장, 김학용 국회의원 신원주 의장은 축사를 통해 게이트볼은 좁은 공간에서도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신체단련과 정신건강에 매우 좋은 생활체육의 대표 종목으로 알고 있다면서 오늘 대회가 게이트볼 동호인들의 화합과 우의를 다지는 뜻깊은 자리가 되어 줄 것을 당부했다.

 대회결과 우승: 안성1B준우승: 공도 중앙 공동 3: 안성3, 죽산팀이 각기 차지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세계 전문인 단체인 한국기독실업인회 박종현 회장
아버지의 권위회복을 통해 가정을 회복하고, 가정의 회복을 통해 사회를 변화시키는 두란노 아버지 학교 평안지회를 설립한 박종현 초대회장은 건전사회, 행복한 가정 만들기에 영적 역량을 발휘한 참다운 지도자다. 박 회장은 2011년 그리스도를 믿는 실업인과 종파를 떠난 전문인들의 단체인 한국기독실업인회 안성CMBC 회장으로 사회공헌은 물론 기업과 직업을 통해 건전한 사회를 만드는데 전력을 다했다. CMBC는 한국에는 1952년 한국동란 중에 조직된 국제적 초교파적인 기독교 단체로 전 세계 90여개 국가에 조직되어 복음을 전하는 일과 인간이 추구해야 할 최고의 영적 정신으로 기업과 사회경영을 통해 경제를 이끌어 가고 있는 단체다. 박 회장은 “CMBC는 종파를 떠나 사업가, 전문 직업인을 전도 양성하고 그리스도의 섭리로 주님의 쓰임이 될 수 있는 길을 스스로 찾고, 실천하는 것을 주 업무로 하고 있다”며 목적과 비전을 제시했다. 2007년 두란노 학교 평택‧안성(평안)통합 지회를 설립한 박 회장은 당시 3000명의 수료를 눈앞에 두고 있었다. 박 회장은 두란노 아버지 학교에 대해 “아버지들이 잘못 사용하고 있는 귄위나 정체성을 바로잡아 자녀를 양육하고 가정을 바로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