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배너
민안신문
 
전체기사 구분선 지역 구분선 정치 구분선 시정뉴스 구분선 문화/생활 구분선 교육/복지 구분선 안성모범 지도자 구분선 포토뉴스&카툰 구분선 사설/ 칼럼 구분선 경기도 소식 구분선 경기도의회 소식
Home > 기사내용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여성들이 안심하고 사용하게 될 ‘우리동네 안심화장실’만든다

안성경찰서, 범죄예방 환경개선 사업 적극 추진

관리자기자2019.07.01 14:35:30

 안성경찰서(서장 윤치원)는 안성시 및 민간업체와 협력을 통해 우리동네 안심순찰의 일환으로 우리동네 안심화장실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고 밝혔다.

 ‘우리동네 안심화장실사업은 공중화장실 몰카 촬영 등의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관내 치안수요 등을 고려, 시내에 위치하고 인파가 몰리는 근린공원(낙원역사공원 등 5개소) 재래시장(2개소) 등 여성화장실 7개소를 선정하여 화장실 내에 특수형광물질인 핑크가드(PINK Guard)를 활용 도포하고, 화장실 입구에 경고 문구를 게시하여 화장실을 이용하는 여성 등에게는 편안한 안도감을 주고, 카메라이용 범죄(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 범행을 생각하는 범인에게는 경각심을 유도하여 적극적으로 범죄를 예방한다는 취지하에 시작되었다.

 이번 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213일부터 범죄예방업체와 간담회 및 사업설명회를 가졌으며, 안성시(산림녹지과, 창조경제과)2회에 걸친 실무 간담회와 2018년도 112신고건수 및 5대 범죄 발생 분석을 통해 최종 7개소를 선정하였으며, 315일부터 618일에 걸쳐 몰래카메라탐지 등 도포 사업을 완료하였다.(1개소 당 100만 원 소요)

 화장실에 도포한 특수형광물질은 손이나 옷 등에 묻으면 육안으로 식별되지 않고 잘 지워지지 않으며 자외선 특수 장비를 이용해 침입 흔적을 확인할 수 있어 용의자 추적, 증거물 확보 등 범인 검거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치원 안성경찰서장은 불법 몰카범죄를 근절시켜 여성이 안심하는 범죄 없는 안전지역을 만들겠다.”, “향후 안성시, 시의회와 협조해 범죄취약지역에 대한 범죄예방환경개선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이를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성시를 만들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맨 위로



 
 
신문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방침 (책임자:장은정) | 기사제보 | 문의하기
로고 인터넷신문사업자번호:경기도 다00040 /경기도 안성시 장기로 82(창전동 123-1)/ Tel:031-674-7712, Fax:031-674-7713 / 대표자 정수인

UPDATE : 2019년 08월 21일 14시 28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