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드림 건강버스 이용

안성시보건소, 무료 골밀도 검사 실시

 안성시보건소가 716일까지 활기찬 노후생활교실 회원 어르신 460명을 대상으로 무료 골밀도 검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는 행복드림 건강버스를 이용해 서부지역(공도)과 동부지역(죽산)을 찾아가 노년기 대표질환인 골다공증 관리를 위한 골밀도 검사를 실시한다. 이와 함께 시 지역은 보건소 골밀도실에서 검사를 진행했다.

 또한, 검사 결과에 따라 개인별 맞춤 질환 상담과 교육을 제공하고 여름철 폭염, 장마 시 건강보호를 위한 대처요령도 함께 안내했다.

 박창양 보건소장은 행복드림 건강버스 검진으로 이동이 불편한 읍·면 지역 어르신들도 편하게 건강상태를 점검해 볼 수 있었다면서 “100세 시대를 맞이하여 안성시가 건강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건강관리 및 맞춤형 건강 프로그램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안성시보건소는 지난 3일부터 20일까지 3주 동안 활기찬 노후생활교실 회원 어르신 246명에 대해 혈압, 혈당, 근력, 체성분 검사를 실시하고, 개별 질환 상태에 따른 만성질환관리법 상담과 운동, 영양, 비만 등 건강생활실천 교육을 진행했다.

 관내 65세 이상 주민이라면 누구나 보건소로 예약 후 내방하면 기초검사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문의사항은 보건소 건강증진과(678-5757)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 ‘힐링센터’ 고가주택 매입, 매입가 의혹 일파만파
안성시 금광면 상중리에 소재됐던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힐링센터(안성 힐링센터)가 각 신문과 방송에 연일 보도되면서 안성이 좋지 않은 일로 유명(?)해졌다. 그동안 각 신문‧방송보도와 민안신문 취재를 종합하면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의연)’ 윤미향 회장이 당시 현대중공업한테서 ‘평화와자유의 집’ 쉼터 건립을 위해 10억원을 기부 받았다. 힐링센터 구입을 앞두고 윤 회장(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자)은 안성신문을 발행하고 있던 이규민(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자)대표로부터 건축업을 하는 김 모 대표를 소개받아 상중리 441-3 소재 연면적 195.58㎡ 2층 건물을 7억5천만원에 매입했다. 당시 안성신문 운영위원장이기도 한 김 모 대표가 2007년 산지인 부지 800㎡를 3천500만원에 사들여 스틸하우스 공법으로 건립한 이 건물을 김 모 대표의 가족으로 추정되는 한 모 씨가 보유하고 있었다. 신문과 방송에서 정의연이 안성 힐링센터로 사들인 주택이 시세보다 비싸게 거래됐고, 매입 과정에 이 당선자가 건물 소개비 명목으로 대가를 받아 챙긴 것이 아니냐는 일부의 의혹도 제기됐다. 이에 대해 건축업자 김 모 대표는 “이규민 국회의원 당선인이 수수료 등 대가를 요구한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