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대, 필리핀 파나이 섬 농촌종합개발사업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역주민 삶 개선, 유통과 금융 연계 성공적 모델 창출’

 국립한경대학교(총장 임태희)는 2015년부터 5년간 실시한 한국국제협력단(KOICA, 이사장 이미경) 무상원조사업‘필리핀 파나이 섬 고지대 농촌종합개발사업(650만불/2015-2019)(이하 개발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에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필리핀 농업부를 비롯한 35개 이해관계 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파나이 로컬푸드센터에서 종료워크숍을 갖고 사업평가를 했다.

 로컬푸드센터는 코이카가 지원하여 설립한 곳이다. 개발사업은 필리핀 파나이섬 고지대 농민들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생활환경개선, 생산성향상, 유통개선 등을 목표로 2015년부터 추진된 사업이다. 

 로컬푸드 생산성 향상으로 지역발전에 효과가 나타남에 따라 ‘2018년 필리핀 농업부 최우수 특별사업’에 선정되는 등 필리핀 내에서도 큰 관심을 모았다. 또한, 이번에 실시된 사업조정위원회(Project Steering Committee Meeting; PSC)에서는 필리핀 농업부, 경제기획청, 협동조합청 등 중앙과 지역이 함께 사업을 평가하고 후속조치 실행을 위한 행동계획을 수립하기로 했다. 

  특히, 사후관리기관으로 필리핀 농업부 산하에 파나이 섬 마케팅발전 위원회(Marketing Development Committee; MDC)를 발족하는 등 사후관리를 제도화하였다는 점이 이번 사업의 큰 성과다. 위원은 필리핀 농업부 3명, 군정부 대표 3명, 유통파트너인 농민조합 대표 3명, 금융파트너인 금융협동조합 대표 3명과 외부전문기관 1명 등 총 13명으로 구성된다.

 이들은 향후 파나이 섬 로컬푸드 유통 시스템의 발전과 농업금융시스템의 정착을 위해 힘쓰고, 사업을 모니터링하고 관리하는 과업을 수행한다. 아울러 ‘금융연계 로컬푸드마케팅의 지속적 운영’을 위한 ‘로컬푸드 촉진기금 운영 시스템’인 ABFF(Agri-Business Finance Facility) 출범을 공식화하는 합의각서를 9개 지역 금융협동조합과 교환하였다. 카나얀 농업부차관(Usec. Ariel Cayanan)은 이 사업의 성공을 높게 평가하고 이를 위하여 노력해준 한경대학교 전문가와 파트너 기관을 치하하고 코이카에 깊은 감사를 표했다. 

 이상백 코이카 부소장은 “유통과 금융을 연계시킨 이 사업의 독창성과 효과성을 높게 평가하고 그 효과가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있도록 필리핀 농업부를 비롯한 이해관계기관의 협조를 당부”하였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세계 전문인 단체인 한국기독실업인회 박종현 회장
아버지의 권위회복을 통해 가정을 회복하고, 가정의 회복을 통해 사회를 변화시키는 두란노 아버지 학교 평안지회를 설립한 박종현 초대회장은 건전사회, 행복한 가정 만들기에 영적 역량을 발휘한 참다운 지도자다. 박 회장은 2011년 그리스도를 믿는 실업인과 종파를 떠난 전문인들의 단체인 한국기독실업인회 안성CMBC 회장으로 사회공헌은 물론 기업과 직업을 통해 건전한 사회를 만드는데 전력을 다했다. CMBC는 한국에는 1952년 한국동란 중에 조직된 국제적 초교파적인 기독교 단체로 전 세계 90여개 국가에 조직되어 복음을 전하는 일과 인간이 추구해야 할 최고의 영적 정신으로 기업과 사회경영을 통해 경제를 이끌어 가고 있는 단체다. 박 회장은 “CMBC는 종파를 떠나 사업가, 전문 직업인을 전도 양성하고 그리스도의 섭리로 주님의 쓰임이 될 수 있는 길을 스스로 찾고, 실천하는 것을 주 업무로 하고 있다”며 목적과 비전을 제시했다. 2007년 두란노 학교 평택‧안성(평안)통합 지회를 설립한 박 회장은 당시 3000명의 수료를 눈앞에 두고 있었다. 박 회장은 두란노 아버지 학교에 대해 “아버지들이 잘못 사용하고 있는 귄위나 정체성을 바로잡아 자녀를 양육하고 가정을 바로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