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몽실학교 소방안전체험장 설치 업무협약

안성교육지원청, 안성소방서와 협력 통해 행복한 미래교육 도시 조성

 안성교육지원청(교육장 최기옥)과 안성소방서(서장 정귀용)는 1일 오전 11시 구 백성초등학교(안성 몽실 학교)에 체험형 안전교육을 통한 학생· 청소년과 시민들의 안전문화 의식을 함양하고 행복한 미래교육 도시 조성을 위해 소방안전 체험장 설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안성교육지원청에서 구 백성초 이전 부지에 청소년 교육 문화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가칭 『안성 학생자치배움터』설립 사업을 추진함에 따라 이와 연계하여 지난해 9월 상호간 협의를 거쳐 소방안전 체험장 설치에 손을 모았다.

 소방안전 체험장은 본관 1층에 위치하며 총 458.2㎡의 면적을 활용하여 안성시를 대표하는 안전체험 시설로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안전체험장은 △화재 진압(소화기, 소화전) △지진체험 △지하철 안전 △피난대피(완강기, 경량칸막이) △생활 안전(전기·가스) △교통안전 체험장 △심폐소생술 교육장 등으로 꾸며진다.

 소방안전 체험장 설치에 필요한 시설 공사비는 올해 안성교육지원청 예산을 확보해 시설 구축을 위한 설계를 시작으로 9월 경 본격적인 시설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또한 체험시설 조성과 교육·운영을 위해 소방서와 교육지원청 간 지속적으로 협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정귀용 안성소방서장은 “소방안전 체험장은 각종 재난과 응급처치 등 기본적 정보와 대응능력을 체험할 수 있는 종합적인 시설이 될 것이며,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계층별 맞춤식 체험으로 안전 교육 정립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세계 전문인 단체인 한국기독실업인회 박종현 회장
아버지의 권위회복을 통해 가정을 회복하고, 가정의 회복을 통해 사회를 변화시키는 두란노 아버지 학교 평안지회를 설립한 박종현 초대회장은 건전사회, 행복한 가정 만들기에 영적 역량을 발휘한 참다운 지도자다. 박 회장은 2011년 그리스도를 믿는 실업인과 종파를 떠난 전문인들의 단체인 한국기독실업인회 안성CMBC 회장으로 사회공헌은 물론 기업과 직업을 통해 건전한 사회를 만드는데 전력을 다했다. CMBC는 한국에는 1952년 한국동란 중에 조직된 국제적 초교파적인 기독교 단체로 전 세계 90여개 국가에 조직되어 복음을 전하는 일과 인간이 추구해야 할 최고의 영적 정신으로 기업과 사회경영을 통해 경제를 이끌어 가고 있는 단체다. 박 회장은 “CMBC는 종파를 떠나 사업가, 전문 직업인을 전도 양성하고 그리스도의 섭리로 주님의 쓰임이 될 수 있는 길을 스스로 찾고, 실천하는 것을 주 업무로 하고 있다”며 목적과 비전을 제시했다. 2007년 두란노 학교 평택‧안성(평안)통합 지회를 설립한 박 회장은 당시 3000명의 수료를 눈앞에 두고 있었다. 박 회장은 두란노 아버지 학교에 대해 “아버지들이 잘못 사용하고 있는 귄위나 정체성을 바로잡아 자녀를 양육하고 가정을 바로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