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한준 의장, 러시아 노련과

노동권 강화위한 협력 약속!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안산1)4일 러시아 스베르들롭스크(Sverdlovsk) () 노동조합연맹 관계자들과 만나 양 지역의 노동권 강화를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송한준 의장은 이날 오전 의장 접견실에서 비소츠카야 발렌티나 겐다니예브나 러시아 문화노동자 노동조합 스베르들롭스크 지부 의장과 스크랴빈 빅토르 니콜라예비치 노련 방문단장 등 6명의 러시아 방문단과 접견했다.

 이 자리에는 경제노동위원회 소속 김장일 의원과 김용목 한국노동조합 총연합회 경기지역본부 의장 등 한국노총 관계자 4명이 동석했다.

 이번 접견은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의 초청으로 경기도를 찾은 스베르들롭스크주 방문단이 경기도의회 내방을 요청하면서 이뤄졌다.

 김용목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의장은 송한준 의장은 도의원이 되기 전 노동운동을 한 덕분에 노동에 대한 관심과 이해도가 높고, 노동정책과 예산에 대해서도 전폭적으로 지원하고 있다면서 노동에 대한 양 지역 간 공감대를 형성하고 앞으로의 협력방안을 논의코자 이번 접견을 주선했다고 설명했다.

 송 의장은 한국노총 출신인 김장일 의원을 비롯한 경기도의회 142명의 의원은 노동자의 삶의 질을 높이고 더 나은 노동정책을 펼치기 위해 고심하고 있다면서 노동의 가치를 경기도와 함께 고민하기 위해 경기도 민의의 전당을 찾아준 방문해주신 데 감사하다고 환영의 인사를 건넸다.

 그러면서 방문단이 경기도의 좋은 노동 정책을 러시아에 잘 접목시켜 노동자가 더욱 대우받는 세상을 만드는 데 앞장 서주기 바란다경기도의회는 양 지역이 앞으로도 활발히 교류하며 노동은 물론 경제·문화 등 좋은 정책을 함께 발전시켜나갈 수 있도록 최대한 조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비소츠카야 의장은 스베르들롭스크주는 의회와 노동조합이 협약서를 체결하고 긴밀히 협조하고 있다면서 한국노동단체와 활발한 교류를 통해 서로 배우며 노동자의 권익을 보호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경기도의회는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와 국제교류 중인 5개국의 노동단체와 소통하며 노동 등 각종 분야에서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2013년부터 이번까지 베트남 응헤안성, 스페인 카탈루냐주, 일본 가나가와연합, 중국 푸첸성, 러시아 스베르들롭스크주 등지의 노동단체가 총 10차례에 걸쳐 도의회를 방문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