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동마을 ‘여명 가을 축제’ 화합 분위기 속 즐거움 만끽

주주바팜 잔디 마당에서 시화전과 함께한 색다른 마을 잔치

 송동마을 ‘여명 가을 축제’가 9일 오전 11시부터 주주바팜의 넓고 아름다운 잔디 마당에서 주주바팜과 만능공작소 주최, 안성마을대학, 여주문인협회, 안성문협 후원으로 열렸다.

 맑고 푸른 하늘에 따뜻한 햇살이 아름다운 전형적인 가을 날씨 속에 거행된 이날 문화와 함께하는 축제에는 김학용 국회의원, 김학문 안성경찰서 전 서장과 평소 지역을 아끼고 시민간 화합을 위해 애쓰고 있는 (주)신우금형‧신우하이테크 이범호 대표이사, 한창섭 한길학교 이사장, 박지병‧김의범 전 도의원, 보개면 김관진 면장, 보개농협 김장연 조합장을 비롯, 마을 어르신들과 주민들, 지역의 뜻있는 사람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신재 주주바팜 대표이며, 송동마을 이장은 인사말에서 “오늘 지역의 뜻있는 분들을 모시고 봄부터 시작한 마을대학 사업의 진행 과정과 성과를 통해 마을이 훨씬 더 살기 좋은 공간으로 탈바꿈한 모습을 보여 드리기 위해 행사를 갖게 됐다”면서 “여러분들이 지금 보시는 것 같이 마을사람 옛 기록 사진과 송동마을의 미래를 엿볼 수 있는 사진, 또한 현재 마을 주민들의 모습을 담고, 문협회원들의 시화전을 함께 선보이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고 마음의 일단을 밝혔다.

 이어 “로컬푸드 판매장과 다양한 먹거리를 준비했다”면서 “소박하고 조촐한 마을 잔치지만 정담을 나누며 마음을 모아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격조 높은 시 문화와 마을기록 사진, 마을대학 진행 과정을 관람하며 주주바팜이 정성들여 제공한 음식과 차류를 들면서 즐겁고 유익한 한때를 보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이규민 국회의원이 모든 국회의원이 선호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30일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하고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으로 구성됐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해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를 벌였다. 이날 이 의원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한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한 후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