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범 전 도의원 ‘아시아문예대상 수상’ 영예

청년권익신장과 사회봉사에 기여한 공로 인정

 김의범 전 경기도의원이 지난 17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개최된 ‘제14회 아시아문예대상&제2회 전통문화 콘텐츠 대상’ 시상식에서 ‘아시아파워리더십 사회공헌부분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사단법인 아시아문예진흥원(이사장 김태민)의 주최로 올해 14번째를 맞은 아시아문예대상 시상식에서 김의범 전 경기도의원은 평소 청년들에 대한 권익신장을 위해 부단히 노력했을 뿐만 아니라 청년단체들과 함께 지역주민을 위한 사회봉사활동 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을 하게 됐다.

 김의범 전 도의원은 “뜻밖에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 이지만 한편으로는 어깨가 무겁다”며, “더욱 활발히 활동하고 시민들과 소통하여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의범 전 도의원은 안성청년회의소 회장과 경기지구 청년회의소지구회장 등을 거치면서 계속 지역사회 발전과 봉사에 선도적 역할을 해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이규민 국회의원이 모든 국회의원이 선호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30일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하고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으로 구성됐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해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를 벌였다. 이날 이 의원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한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한 후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