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여년 역사와 전통에 빛나는 ‘일죽묵연회’ 회원전

24개 작품전시, 관람객들 품격 높은 작품에 찬사 또 찬사

 20년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일죽묵연회(회장 윤경순) 서예전이 지난 13일 일죽농협 2층 전시실에서 안성시와 일죽농협 후원으로 성황 속 열렸다.

 올해로 20회를 맞는 서예전에는 이광수 한국문화예술평가원장과 정재풍 일죽면장, 안승구 일죽농협조합장을 비롯 회원과 서예집필을 하는 많은 시민들이 참석해 격려하고 칭찬하는 축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윤경순 회장은 인사말에서 “오늘 열린 서예전을 위해 회원 모두가 일상의 바쁜 생활 속에서 한획 한획 정성을 다해 쓰고 또 써서 작품을 완성했다”소개한 후 “그동안 꾸준히 사랑과 정성으로 지도해 준 이광수 서예가에게 감사”를 표한 뒤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더욱 정진할 수 있도록 많은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말해 열렬한 박수를 받았다.

 이광수 원장은 “붓을 들게 되면 마음이 평온해지고, 정서적으로 안정된다”라면서 “‘정신일도 하사불성’이라는 말이 있는 것처럼 더욱 열심히 정진해 앞으로 더 좋은 작품을 만들어 줄 것”을 당부했다.

 15일까지 3일간 시민들의 높은 관람 속에 열린 서예전에 품격 높은 작품을 출품한 회원은 △길금분 △김옥순 △김종학 △김학구 △김종화 △신억승 △박승렬 △신두범 △라희영 △오덕자 △윤경순 △이상원 △이연순 △이진원 △이해송 △이희철 △임재천 △정영훈 △정영분 △진선장 △최우열 △현종환 △홍춘희 △황동현 씨 등으로 관람자들로부터 큰 찬사를 받았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선거운동보다 신종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이 우선이다”
이번 4월 15일에 총선과 함께 치러지는 안성시장 재선거에 미래통합당 으로 출마하는 김의범 예비후보는 27일 보도 자료를 통해 “대면접촉 선거운동을 전면 중단하겠다” 선언했다. 앞으로 선거운동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위와 같이 밝혔다. 첫째, 코로나19 방역활동에 집중하겠다. 모든 일정을 최소화하고 자원봉사자들과 방역활동을 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한다. 이에 청년 지지자들과 함께 매일 안성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실시하겠다. 둘째, 대면접촉을 통한 선거운동을 중지하겠다. “시민들과 대면접촉을 통한 선거운동을 하지 않고 온라인을 통해 시민들과 소통을 이어나가고, 차량이 통행하는 로터리에서 차량 유권자들에게 인사하는 정도로만 선거운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가 27일 오전 9시 1,595명이 확진자가 확인되었다.”전제하고 “시민여러분께서도 모든 생활과 활동에 심리적으로 많이 위축되었을 것으로 생각 합니다. 확진자를 최소화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시민 개개인이 위기상황을 인식하셔서 코로나19 대응법을 숙지하시고 스스로의 위생에 최선을 다해 주셨으면 합니다. '최선의 위기관리는 미연에 방지하는 것' 입니다.”라면서 “하루빨리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