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대상 ‘유방암 무료 선별검사’

안성시보건소, 2월 3일부터 무료 실시

 안성시보건소가 오는 2월 3일부터 안성시에 거주하는 35~64세 여성 300명을 대상으로 유방암 선별검사(혈액검사)를 무료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검사는 2월 3일부터 14일까지 평일 오후 1시~4시에 예약자에 한하여 검사당일 안성시 보건소 2층 방문보건팀에 방문접수하여 실시하면 된다.

 검사방법은 채혈이며, 검사 후 15일 이내에 검사결과를 우편발송 한다. 또한, 결과 상 고위험군이면 보건소 방문하여 진료의뢰서를 발급받아 상급병원에서 확진검사를 실시하면 된다.

 다만, 의료급여수급자, 건강보험 하위 50%인 국가암검진 대상자는 반드시 국가암검진(유방촬영)을 유방암 확진받기 전 실시해야 추후 ‘암환자의료비지원사업’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안성시 관계자는 “여성친화 예방보건사업이 원활하게 이루어져 유방암을 조기 발견하고 치료하여 사회·경제적으로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유방암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성시 보건소는 대상자 30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있으며, 자세한 문의사항은 안성시보건소(678-5742)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원예 농가의 실익과 조합원 복지향상 산실 안성원예농협
원예 농가의 실익과 조합원의 복지향상에 기여하고 있는 안성원예농협(조합장 홍상의) 2020년 정기총회가 11일 조합 대회의실에서 김상수 농협시지부장, 정완수, 신윤호, 강영기 전 조합장과 임원진, 대의원 등이 대거 참석한 대성황 속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유공조합원 시상, 홍상의 조합장 인사말, 김상수 지부장 축하 순으로 진행됐다. 홍상의 조합장은 인사말에서 “안성원예농협이 조합원과 고객 여러분의 애정 어린 관심과 조합사업의 적극적인 참여와 이용 덕분으로 매년 건실하게 성장되고 있다”면서 “지난 한 해를 뒤돌아보면 초봄 냉해와 유례없는 태풍과 폭우로 농가에 많은 피해가 발생하는 악조건 속에서도 과수생산에 매진하신 조합원 여러분께서 수고가 많으셨다”고 말했다. 홍 조합장은 이어 “지난한해 우리 조합은 고품질 과실 생산 영농교육, 배농가 주부모임 영농교육, 조합원 한마음 대회, 원로조합원 제주도 연수, 우수조합원 베트남 연수, 배농가 주부모임 해외연수를 실시했으며, 한원사업으로 농약5억3천만원, 4종 복비 8천5백만원, 유박퇴비 6천2백만원, 꽃가루 8백만원, 태풍피해로 인한 농약지원 4천5백만원, 봉지 영농자재 영양제 등 1억4천6백만원 지원, 조합원 영농활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