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토문화 중흥 통해 감각‧색깔 있는 지역문화 창달할 터”

안성문화원 15대 이문범 원장 축하 속 취임

◇아시아일보 편종국 국장에게 고문패를 주는 이문범 원장

 안성시민들은 “문화의 가치가 국력이 되는 또 사회발전의 원심력이 되고 있는 문화융성 시대를 맞아 향토문화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켜나갈 주인공이 바로 안성문화원 15대 회장에 당선된 이문범 제일산업 대표다”라고 이구동성으로 말하고 있다.

 이문범 원장은 “역사를 통해 문화의 가치를 축적한 품격 있는 문화도시 조성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안성은 보물과 각종 향토 문화재가 산재되어 있는 문화재 최고 지역이다”고 덧붙였다.

 이어 “안성은 예로부터 예향의 고장으로 이제 고유한 문화를 잘 보전, 선양해 지역민에 긍지와 자부심을 삼고 이를 정체성화 시킬 때가 됐습니다”라고 강조했다.

 이문범 신임 원장은 현재 △(사)경기교육공동체 이사 △보체초교 운영위원장 △안성경찰서 보안자문위 부위원장 △새마을금고 부회장으로 교육과 지역 안정에 탁월한 역량을 발휘해 온 큰 덕목의 지도자이다.

 더구나 △평화통일자문회의 자문위원 △경기도학교운영위원협의회 회장 △만정초교 운영위원장 △국제로타리 3600지구 14지역 안성대표 △안성로타리클럽 43대 회장 △안성시민장학회, 문화원 이사를 역임한 높은 지도력을 갖춘 인물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양승환 예비후보, ‘더불어민주당 재심위원회 결정 승복’
양승환 예비후보는 26일 더불어민주당 공직후보자추천재심위원회의 재심 기각 결정에 절대 승복하겠다고 밝혔다. 양승환 예비후보는 보도 자료에서 “어젯밤 저는 중앙당 재심위원회로부터 선택을 받지 못했습니다. 보내주신 응원, 승리로 보답하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못하게 되었습니다.”며 자신을 지지해준 지지자들과 당원들에게 사과와 고마움의 말을 전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공직후보자추천재심위원회의 결정을 전적으로 수용할 것이며, 당의 결정에 절대 승복하고 민주당과 고향 안성의 승리를 위해 뛰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경선 후보로 확정된 이규민 후보님, 임원빈 후보님께 축하의 인사와 응원의 인사를 드립니다.”며 민주당 국회의원 두 후보에게 축하의 인사를 건넸으며, “시장 후보로 출마한 김보라 후보님, 윤종군 후보님의 승리를 진심으로 기원하겠습니다.”며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당의 승리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승환 예비후보는 안성시 고삼면 출생으로 유은혜 국회의원의 사무국장과 정재호 국회의원의 보좌관, 우석제 안성시장 후보의 총괄선대본부장, 민선 7기 안성시장직 인수위원회 부위원장을 지냈으며, 안성시체육회 수석부회장,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