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적 가치 향토문화 창달 통해 문화 중심 도시 만든다’

이문범 안성문화원장 “시민들 예향의 고장이란 자부심 가질 때”

 향토문화 발전의 중추기관인 안성문화원 14대‧15대 원장 이‧취임식이 안성중앙시립도서관 다목적실에서 성황 속 열렸다.

 지난 27일 오전 열린 원장 이‧취임식에는 김학용 국회의원, 황은성 전 안성시장, 염상덕 경기도문화연합회장, 김태원 전 문화원장, 송근홍 노인회장을 비롯해 관내 각급단체장 및 문화 가족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체계적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황년임의 안성우리소리예술단의 식전 축하공연에 이어 14대 양장평 전 원장 이임사, 15대 이문범 원장의 취임사가 있었다.

 이문범 원장은 취임사에서 “안성문화원은 1955년 한국전쟁의 포연이 자욱한 삭막한 사회로 피폐된 농촌을 다시 살리고, 한민족의 문화를 다시 되살려야 한다는 각오로 미국공보원의 지원을 받아 설립된지 어언 64년의 세월이 흘렀다”고 회고한 후 “이렇게 막중한 자리를 마련해 준 안성시민과 회원들에게 감사를 드리며, 안성향토문화 발전을 위한 책무를 저는 열정과 혼신을 다해 안성시민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심중의 일단을 피력했다.

 이어 이 원장은 “어느 저명한 사학자가 말하기를 ‘오늘날 얽히고설킨 정치‧경제‧사회의 이면 문제보다도 더 심각한 것은 문화의 종속이며, 문화의 상실’이라고 지적했다”라면서 “임기 중 역점으로 추진할 사업은 △감각과 색깔이 있는 지역문화 창달을 위해 노력 △조금은 침체되어 있는 청소년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청소년 문화 활동을 연구, 계획하여 실행에 나설 것 △각종 공연 사업의 기틀을 마련, 좀 더 다양한 문화사업 강구 △기존 문화학교 수업을 좀 더 다양하고 많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수업의 다각화”를 주장했다.

 이 원장은 끝으로 “예로부터 문향이며, 예향이라고 자부하는 우리 안성은 많은 잠재력을 지니고 있어 자랑스러운 안성시민과 유관기관 및 문학단체와 눈부신 문화의 맥을 함께 하겠다”고 약속해 열렬한 환영과 신뢰의 박수를 받았다.

 한편 향토문화 창달과 보전에 기여한 유공자는 △공로패 경기도연합회장상 양장평 △감사패 최춘근 원장직무대행 △안성유기공방 김수영 대표 △감사 위촉패 편종국 고문(아시아일보 국장)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인재육성, 육아보육, 어르신‧장애인, 문화‧안전, 4차산업 등 제시
천동현 미래통합당(전 자유한국당) 안성시장 재선거 예비후보(이하 천후보)가 27일 자신의 선거사무실에서 제2차 공약설명회를 갖고, 2차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을 발표했다. 천 후보는 “안성맞춤이란 말이 안성의 특산품 유기(놋그릇)가 수요자의 마음에 꼭 들어서 생겨났듯이, 수요자인 시민의 마음을 잘 헤아려야 좋은 정책이 나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래서 구석구석 누비는 현장일꾼 하나하나 챙기는 행정일꾼을 자임한 것이다. 우리 안성에서 봉사활동, 사회활동 제대로 안 해본 정치꾼들이 말만 번지르르 내놓는 공약은 빌공(空)자 헛공약일 뿐이다.”며 특유의 ‘일꾼론’을 재차 강조했다. 이날 발표한 ‘행복도시 청사진’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 역시 민생현장에서 만난 시민들이 이구동성으로 주문한 내용을 정책으로 반영한 것이라는 설명도 곁들였다. 천 후보가 이날 제시한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은 다음과 같다. △미래를 위한 인재육성 .안성미래센터 설립(다중지능 MI검사 및 교육실시) .고등학생 학습지원센터 설치 시행 .고등학생 직업교육 지원 .공도지역 고등학교 신설 .서울지역 학사 건립 및 타지역 기숙사비 지원 △걱정 없는 육아보육 .임산부 영유아 맞춤형 모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