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보건소, 안성맞춤시장에서

‘심뇌혈관질환 예방 캠페인’ 실시

 안성시보건소가 지난 8일과 9일 이틀에 걸쳐 안성맞춤 시장 내 고객쉼터(전통시장 체험학습장)에서 시장 상인과 이용객을 대상으로 심뇌혈관질환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시장 상인 및 이용객을 대상으로 △혈압, 혈당 측정 및 결과상담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요구도 설문조사 △이동 금연클리닉 △보건소 건강관리 프로그램 홍보, 홍보물 배부 등으로 진행됐다.

 보건소 관계자는 “시장 상인들은 생업으로 인한 장시간 근무로 건강관리에 소홀하기 쉬워 심뇌혈관질환의 선행질환인 고혈압, 당뇨병, 이상지질혈증 등 만성질환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다”면서 “건강관리 할 시간적 여유가 부족한 상인들에게 유익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안성시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안성맞춤 시장 상인들의 심뇌혈관질환 정보와 예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여 건강관리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전통시장 활성화와 상인의 일터 내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캠페인 참여 관련 문의는 안성시보건소 건강증진과(☏678-5752)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 재도약의 첫발을 힘차게 내딛겠습니다”
“행복도시 안성을 향한 무한도전이 시작 됐습니다. 공약은 아무나 할 수 있지만 실천은 아무나 할 수 없습니다. 저는 준비된 능력이 다르고 실천의 각오가 다릅니다. 현재 번듯하게 다시 세워진 도립 안성의료원이 대표적인 사례입니다. 제가 반대하는 분들을 끈질기게 설득하고 타협해서 관련 예산 800억원을 확보했던 것을 기억하실 겁니다.” “저는 경기도의원 3선에, 부의장, 농림수산위원장, 건설교통위 간사 등 중책을 거치면서 풍부한 의정경험과 두터운 인맥을 쌓았습니다. 누구보다 우리 안성의 당면한 문제를 잘 알고 해결방법을 잘 압니다.” 천동현 미래통합당(전 자유한국당) 안성시장 재선거 예비후보가 20일 자신의 선거사무실에서 제1차 공약발표회를 갖고 ‘행복도시 청사진’을 밝혔다. 천 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2018년 지방선거 이후 금쪽같은 2년 우리 안성은 앞으로 나아가기는커녕 오히려 멈추어버렸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민주당소속 시장이 선거법 위반으로 당선 무효 되어 시정의 혼란은 극에 달했고 결국 혈세 약 10억원을 들여 재선거를 치르게 됐다. 이로 인해 안성시민의 자존심마저 큰 상처를 입었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책임 없이 말만 늘어놓는 정치꾼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