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의정 인프라 구축 첫 삽!

도의회, 홈페이지 고도화 사업 착수보고회

 경기도의회(의장 송한준)가 ‘종이 없는 스마트의회’ 조성을 목표로 지난 4개월 간 진행한 연구용역을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의정 포털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의정포털 시스템이 마련될 경우 도의회가 경기도청, 경기도교육청 등 집행부에 의정자료를 전자문서 형태로 요구하고 제출 받을 수 있게 되는 만큼 언제 어디서나 의정활동을 펼칠 수 있게 되는 것은 물론, 의정자료를 데이터베이스화 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될 것으로 전망된다.

 경기도의회는 29일 오전 의회 4층 소회의실에서 ‘경기도의회 의정포털 시스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하고, 지난해 10월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이날까지 진행해 온 연구성과를 소개했다.

 정보화위원회 원미정 위원장(더민주, 안산8) 주재로 열린 이번 보고회에는 김강식(더민주, 수원10)·박세원(더민주, 화성4) 등 정보화위원회 소속 도의원과 의회사무처, 경기도, 경기도교육청 간부공무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의정포털 시스템이란 의정자료를 전자로 유통하고 각종 의정활동을 온라인 상으로 지원하는 의회 통합 업무지원 시스템이다.

 부서별로 중복·분산 관리돼 온 의정자료를 통합하여 제공하고 업무 데이터를 수기처리에서 전산처리 방식으로 전환함에 따라, 이용자가 의안정보와 회의록, 정책보고서 등 주요 자료를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도의회는 2월 7일 연구용역을 마무리하고 올해 중 1단계 의정자료 전자유통 시스템 구축에 착수하는 한편, 전자회의 및 입법조사회답 시스템 등 의정활동 수행에 필수적인 각종 지원기능을 추가하는 작업을 실시했다.

 원미정 위원장은 “디지털 시대에 정보화란 ‘오감’으로 경험하는 실체 그 이상으로, 의정포털 시스템은 스마트하게 일하는 방식을 지원하고 도민과의 소통을 강화하는 매개가 될 것”이라며 “경기도의회가 정보화 흐름에 한 발짝 더 앞서갈 수 있도록 디지털 의정 인프라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의회는 이날 의정포털 시스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와 함께 ‘홈페이지 고도화 사업 착수보고회’를 열고, 의회 홈페이지를 모바일 중심 서비스로 개편하고 각종 기능 개선 및 보안기능을 추가하기로 했다.

 홈페이지 고도화 사업이 완료되면 스마트폰, 태블릿PC, 데스크탑 등 기기나 화면크기와 관계없이 최적화된 화면에서 홈페이지 내 콘텐츠를 편리하게 이용하는 ‘반응형 웹페이지’가 구현되며, 최신 콘텐츠 관리 시스템(CMS) 도입으로 콘텐츠 생산 및 관리기능 향상, 각종 보안사고 예방 등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후보, 안성 재난기본소득 지원 결정 환영
안성시가 ‘안성시 재난기본소득’으로 시민 1인당 25만원 지원한다고 밝힌 데 대해 최초 제안자인 더불어민주당 안성시지역위원장이자,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더불어민주당 이규민 후보가 환영 의사를 밝혔다. 31일, 안성시 시장 권한대행 이춘구 부시장은 시청 상황실에서 브리핑을 갖고 ‘안성시 재난기본소득’으로 시민 1인당 25만원을 안성시의회의 의결을 거쳐 신속하게 지급할 예정이라고 선포했다. 앞서 지난 27일 이규민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안성시지역위원회의 이름으로 기자회견을 열어 안성시에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할 것을 정식 요청한 바 있다. 기자회견 당시 이규민 후보는 “코로나19로 시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전 시민에게 지급한다면 이는 결국 지역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에게 돌아가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 넣는 일이 될 것”이라며 재난기본소득의 지급을 촉구했다. 안성시에 따르면 재난기본소득의 지급대상은 3월 30일 현재 안성시에 주소를 둔 시민으로, ‘지역화폐’로 지급하며, 지급액수는 1인당 25만원으로 경기도의 재난기본소득 10만원을 합하면 1인당 35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아울러 소득하위 70%의 가구일 경우에는 여기에 정부의 재난지원금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