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소품분과 생활개선회

천마스크 만들어 기부

 안성시 생활소품분과 생활개선회가 코로나19로 불안해하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천마스크 300개를 제작해 기부했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마스크 품귀현상을 빚자 생활소품분과 회원들은 지난 3일부터 4일까지 이틀간 마스크에 사용되는 면천과 끈, 와이어를 구해 일반 면마스크보다 사용하기 편리한 천마스크를 만들어 안성시자원봉사센터에 전달했다.

 생활소품분과 박해경 회장은 “일회성의 행사로 그치지 않고 앞으로도 계속 회원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면마스크를 만들어 어려운 이웃들에게 기부할 예정이다.”며 “작은 노력이지만 코로나19의 조기종식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회원들의 정성이 담긴 천마스크는 안성시자원봉사센터에서 독거노인 및 사회복지시설 등에 보내질 예정이다.

 안성시 생활소품분과 생활개선회는 안성시농업기술센터(소장 심준기)에서 운영하고 있는 여성농업인단체로, 생활양재에 관심 있는 시민들이 모여 에코백 만들기, 독거노인을 위한 조끼 만들기 등 재능기부 활동을 매년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이규민 국회의원이 모든 국회의원이 선호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30일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하고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으로 구성됐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해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를 벌였다. 이날 이 의원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한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한 후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