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차단, 예방에 힘을 모았다

안성소방서 금광여성의용소방대
마스크 제조공장 일손 돕기 차원

 안성소방서 금광여성의용소방대가 지난 4일부터 3일간 관내마스크 제조공장의 일손 돕기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안성소방서 금광여성의용소방대는 코로나19로 마스크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관내 대덕면 소재 마스크 제조공장을 찾아 일손 돕기를 자원했다.

 의용소방대원들은 공장 관계자의 설명을 들은 뒤 완성된 마스크를 꼼꼼히 검수하거나 포장상자에 담아 출고하는 역할을 맡은 것으로 알려졌다.

 조영민 의용소방대장은 “국가적 재난 사태인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다”면서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와 확산 방지를 위해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후보등록 마친 김보라, 이영찬에 소셜미디어 토론 제안
4.15 선거가 26일 시작된 후보자 등록을 기점으로 본격 일정에 돌입했지만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장되면서 후보들이 시민들을 직접 만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자칫 ‘깜깜이 선거’가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에 김보라 안성시장 후보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방송을 통해 “코로나 19 사태를 조속히 마무리 짓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는 반드시 필요하지만 그렇다고 안성의 미래를 책임질 후보가 누구인지 알아야 하는, 시민의 정당한 권리까지 거리를 두어서는 안 된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에게 소셜미디어 공개토론을 정식 제안했다. 토론 의제는 안성시 현재 진단과 향후 비전, 토론 형식은 페이스북 또는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 공개토론 방식을 선택하고 토론 횟수, 사회자 선정, 시민 참여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 협의를 통해 결정하기를 바란다면서 3월 29일까지 토론 여부를 확정짓자고 제안했다. 김보라 후보는 “이번 안성시장 재선거는 안성이 미래로 달려갈 것인지, 아니면 과거에 주저앉을 것인지가 결정 나는 중요한 선거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가 안성시장 후보로서 책임성을 갖고 응답해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