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곡면 이장단협의회

코로나19 감염병 차단 총력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전국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안성시 원곡면 이장단협의회가 17일, 공공이용시설에 대한 방역활동을 실시하여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이날 아침 일찍부터 모인 원곡면 이장들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공공청사 등 다중이용시설 중심으로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마을별 소독약을 배부 받아 코로나19 종식 시점까지 정기적으로 자체 방역활동을 이어가기로 했다.

 이달휘 원곡면 이장단협의회 회장은 “코로나 19에 대한 주민 불안 해소와 위생적인 환경 조성을 위해 마을 이장들이 앞장서 방역활동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건호 원곡면장은 “지역 주민의 건강을 위해 방역활동에 협업해 주신 이장님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러한 활동이 타 지역에도 확산되어 힘든 시기를 극복하는데 힘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후보등록 마친 김보라, 이영찬에 소셜미디어 토론 제안
4.15 선거가 26일 시작된 후보자 등록을 기점으로 본격 일정에 돌입했지만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장되면서 후보들이 시민들을 직접 만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자칫 ‘깜깜이 선거’가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에 김보라 안성시장 후보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방송을 통해 “코로나 19 사태를 조속히 마무리 짓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는 반드시 필요하지만 그렇다고 안성의 미래를 책임질 후보가 누구인지 알아야 하는, 시민의 정당한 권리까지 거리를 두어서는 안 된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에게 소셜미디어 공개토론을 정식 제안했다. 토론 의제는 안성시 현재 진단과 향후 비전, 토론 형식은 페이스북 또는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 공개토론 방식을 선택하고 토론 횟수, 사회자 선정, 시민 참여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 협의를 통해 결정하기를 바란다면서 3월 29일까지 토론 여부를 확정짓자고 제안했다. 김보라 후보는 “이번 안성시장 재선거는 안성이 미래로 달려갈 것인지, 아니면 과거에 주저앉을 것인지가 결정 나는 중요한 선거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가 안성시장 후보로서 책임성을 갖고 응답해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