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운석‧백승기 도의원&건강보험공단 안성지사

보장성 강화 등 ‘건강보험 주요 현안사항’ 관련 간담회 개최

 경기도의회 양운석(더민주, 안성1), 백승기(더민주, 안성2) 도의원이 지난 28일 경기도의회 안성상담소에서 국민건강보험 안성지사 관계자들과 함께 ‘2020년 달라지는 제도와 주요 사항’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국민건강보험 안성지사 관계자는 “일용근로자 사회보험 사각지대 해소 및 직장가입 적용기준 그리고 요양병원 환자의 본인부담상한액 초과금 지급 방식 개선, 건강보험료 연체금 상한선 (9%→5%)인하 제도 시행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주요사항으로 보장성 강화 정책에 대해 본인부담 의료비 경감혜택, 건강보험 보장률 증가, 중증질환과 취약계층에 대한 보장률이 향상되었다는 점을 강조”하며 “국민 부담이 급증하는 일 없이 토론과 심의를 통해 적정 수준으로 결정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양운석 의원과 백승기 의원은 “보장성 강화 과정에서 나타나는 문제점을 지속적으로 점검 및 개선방안을 마련하는 등 앞으로의 진행상황과 이행계획을 지속 확인하여 차질 없이 이행 바란다”고 요망했다.

 경기도의회 안성상담소(031-673-5220 안성시 중앙로 473, 2층 2호)는 평일 10:00~18:00 운영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후보등록 마친 김보라, 이영찬에 소셜미디어 토론 제안
4.15 선거가 26일 시작된 후보자 등록을 기점으로 본격 일정에 돌입했지만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장되면서 후보들이 시민들을 직접 만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자칫 ‘깜깜이 선거’가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에 김보라 안성시장 후보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방송을 통해 “코로나 19 사태를 조속히 마무리 짓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는 반드시 필요하지만 그렇다고 안성의 미래를 책임질 후보가 누구인지 알아야 하는, 시민의 정당한 권리까지 거리를 두어서는 안 된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에게 소셜미디어 공개토론을 정식 제안했다. 토론 의제는 안성시 현재 진단과 향후 비전, 토론 형식은 페이스북 또는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 공개토론 방식을 선택하고 토론 횟수, 사회자 선정, 시민 참여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 협의를 통해 결정하기를 바란다면서 3월 29일까지 토론 여부를 확정짓자고 제안했다. 김보라 후보는 “이번 안성시장 재선거는 안성이 미래로 달려갈 것인지, 아니면 과거에 주저앉을 것인지가 결정 나는 중요한 선거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가 안성시장 후보로서 책임성을 갖고 응답해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