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안성시지부 자매결연마을 일손지원 실시

우천 속 33명 참여, 마을 어르신들과 함께 식사와 담소 나눠

 농협안성시지부(지부장 김상수)가 16일 자매결연 마을인 일죽면 금산리 율동마을에서 김상수 지부장, 안승구 일죽농협 조합장, 성윤희 이장을 비롯한 마을 지도자, 직원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매결연마을 일손지원을 실시했다.

 이날 농협안성시지부 직원 33명은 비가 오는 악천후 속에도 아랑곳하지 않고이기붕 농가 인삼밭 4,960㎡(1,500평) 열매따기 및 유준선 농가 포도밭 3,305㎡(1,000평) 곁순제거 작업, 감자·대파 밭 제초작업 열심히 노력했으며 점심은 마을에서 준비한 삼겹살을 마을어르신들과 함께하며 담소를 나눴다.

 김상수 지부장은 인사말을 통해 “율동마을과 자매결연 16년차를 맞이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더 많은 지원을 통하여 하나 되고 도움이 되는 농협이 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성윤희 이장은 “농협안성시지부에서 휴일 날 비가 오는데도 마을을 방문해 줘서 고맙게 생각하며, 자매결연은 형제나 다름없기에 마을에서도 더 많은 교류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이규민 국회의원이 모든 국회의원이 선호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30일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하고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으로 구성됐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해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를 벌였다. 이날 이 의원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한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한 후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