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도지역 숙원, 학교 설립 길 활짝 열렸다

URL복사

공도 초·중학교 학교 설립을 위한 ‘교육환경평가’ 통과

 안성교육지원청(교육장 김송미)이 공도지역 내 신설 학교 설립을 위한 교육환경평가서를 경기도교육청에 제출했고 지난 2월 25일 경기도교육청 교육환경보호위원회가 공도지역 학교설립을 위한 교육환경평가서를 심의, 통과되면서 공도 지역 숙원의 길이 활짝 열렸다.

 교육환경평가 심의 시 가장 중요하게 판단하는 것은 일조권, 통학 안전 등 학생 교육을 위해 직접적으로 연결되는 사항으로 안성교육지원청은 위 교육환경평가 심의를 위해 제안 설명, 학교 설립과 관련된 현안 설명 등 다양한 공감대 형성을 기울여 교육환경평가 심의 통과에 힘썼다.

 일반적으로 학교 설립을 위한 주요 절차는 다음과 같다. 첫째 학교 부지 선정과 그 선정부지에 대한 교육환경평가, 둘째 경기도교육재정투자심사(자체투자심사), 셋째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이다. 크게 위 3 세 가지 절차를 통과해야 학교 설립이 가능하다. 일차적으로 교육환경평가를 통과했다는 것은 공도지역 숙원사항인 신설 학교 설립에 첫걸음 뗀 것이다.

 향후 안성교육지원청에서는 2021년에 상반기에 경기도교육재정투자심사와 교육부에서 실시되는 중앙투자심사서를 제출하여 (가칭) 통합 공도초·중학교 설립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안성교육지원청 이해석 행정과장은 “교육환경평가를 통과하여 신설 학교 설립 추진이 시작된 만큼 최선을 다하여 학교 설립 업무 추진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정직·공정·성실 최고 지도자
사회의 급속한 변화와 산업화에 따른 땅의 가치와 용도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부동산의 매매·교환, 그 밖의 권리의 득실 및 변경 행위를 알선하는 공인중개사들을 일컬어 옛날 복을 준다고 해서 복덕방으로 존중해 불리워질 정도로 인기 높은 직업이다. 우리부동산 종합컨설팅사무소 맹대영 대표는 정직·공정·성실을 기본으로 업체를 운영하면서 매매자, 매입자 모두로부터 높은 신뢰와 사랑을 받고 있다. 안성중학교 학생 때부터 보이스카우트로 투철한 국가관과 미래 지도자로 역량 그리고 봉사심을 배워온 맹 대표는 연세대학교 리더스포럼 과정과 국민성공시대 휴먼브랜드 최고위 과정을 거치면서 최고 영예상을 수상, 성공한 CEO로 각광 받기도한 인물이다. 또한 안성경찰서 교통봉사대와 선진질서 추진위원으로 활동하는 동안 헌신적인 봉사정신으로 사회발전과 민경친선 토대 구축에 기여한 업적과 안성3.1독립운동선양회 행사위원장으로 탁월한 능력을 발휘, 순국선열의 정신을 계승 발전시켰고, 현충시설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시장상, 경찰서장상 등을 수없이 받았으며, 또 봉사단체 회원으로 초아의 봉사로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를 구현 하고 있는 맹대영 대표야말로 안성 최고 모범지도자로 존중 받아야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