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행정, 시민의 직접 참여로 완성한다

안성시 시민참여위원회 2기, 7개분과 57명 본격 활동 개시
안성시시민활동통합지원단, 14일 위촉장 수여·전체회의 진행

 안성시 정책과 시정 모니터링, 시민 정책 연구 제안을 진행해 온 안성시 시민참여위원회 2기 활동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안성시에 따르면 시민참여위가 지난 14일 안성시청 본관 대회의실에서 새로 선정된 57명의 위원과 임병주 안성시 부시장 및 관련 관과소장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장 수여와 전체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총 7개 분과(공공혁신, 도시환경, 교육체육, 농림축산, 산업경제, 문화예술, 보건복지)로 운영되는 시민참여위는 각 분과별로 안성 시정에 대한 모니터링 후 대안 제시와 새로운 정책 제안 등을 이어왔으며, 2기 위원회는 기존의 시스템에서 한층 발전된 분과위원회 활동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이날 위촉장을 수여한 임병주 부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시민과 행정 사이의 가교 역할을 하는 시민참여위원들의 활동에 따라 안성 행정의 많은 변화가 예상된다”며 “위원 여러분들이 제안하는 정책과 행정 모니터링에 대해 각 관과소장과 팀장들이 적극적으로 지원해 시민의 목소리가 녹아있는 새로운 정책이 개발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위촉식을 마친 후 진행된 전체회의에서는 위원들의 호선으로 민간위원장과 부위원장을 선출했다. 2기 민간위원장으로 선출된 송창호 위원장은 “2기를 맞이하는 느낌이 사뭇 다르다. 1기가 참여위원회의 기틀을 닦는 시간이었다면, 2기는 실질적인 정책을 제안하고 행정 파트너 역할을 수행하는 시기가 될 것이다. 오늘 위촉되신 위원 여러분들과 적극적인 활동을 통해 새로운 안성을 만들어 가길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날 전체회의에서는 7개 분과별로 분과위원장과 간사를 선임했으며, 앞으로 각 분과는 매월 1회 토론을 통해 시정 모니터링과 정책제안을 만들어 가게 된다.

 안성시 시민참여위원회는 안성미래발전위원회가 성장·발전한 위원회로 지난 2020년 12월 명칭을 변경한 후 의욕적인 활동을 이어왔다. 지난 1기 위원들은 2년간 매월 회의를 이어가며 시민과 행정을 이어주는 새로운 플랫홈의 필요성을 제안해 ‘소통의 길목’이라는 플랫홈을 현실화하도록 기여했으며, 각 분과별로 참신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정책제안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정책제안과 모니터링에 전문성을 기하기 위해 주제별 정책위원을 안성시 공무원 중 팀장급 이상으로 배정할 것으로 보이며, 이에 따라 시민의 목소리가 행정으로 적재적소에 적용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안성시시민참여위원회 분과별 분과장을 보면 △산업경제 채 수 △교육체육정동엽 △농림축산 고진택 △도시환경 김사욱 △문화예술 류연복 △보건복지 유석은 △공공혁신 전정식 씨 등으로 구성됐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새로운 행정, 시민의 직접 참여로 완성한다
안성시 정책과 시정 모니터링, 시민 정책 연구 제안을 진행해 온 안성시 시민참여위원회 2기 활동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안성시에 따르면 시민참여위가 지난 14일 안성시청 본관 대회의실에서 새로 선정된 57명의 위원과 임병주 안성시 부시장 및 관련 관과소장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장 수여와 전체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총 7개 분과(공공혁신, 도시환경, 교육체육, 농림축산, 산업경제, 문화예술, 보건복지)로 운영되는 시민참여위는 각 분과별로 안성 시정에 대한 모니터링 후 대안 제시와 새로운 정책 제안 등을 이어왔으며, 2기 위원회는 기존의 시스템에서 한층 발전된 분과위원회 활동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이날 위촉장을 수여한 임병주 부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시민과 행정 사이의 가교 역할을 하는 시민참여위원들의 활동에 따라 안성 행정의 많은 변화가 예상된다”며 “위원 여러분들이 제안하는 정책과 행정 모니터링에 대해 각 관과소장과 팀장들이 적극적으로 지원해 시민의 목소리가 녹아있는 새로운 정책이 개발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위촉식을 마친 후 진행된 전체회의에서는 위원들의 호선으로 민간위원장과 부위원장을 선출했다. 2기 민간위원장으로 선출된 송창호 위원장은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모범 안성인< 로타리의 참된 봉사정신 실천
“로타리의 목적은 봉사의 이상을 모든 가치 있는 사회활동의 기초가 되도록 고취하고 육성하며 각자의 개인 생활이나 사회활동에서 초아의 봉사를 실천하는데 있습니다.” 안성희망로타리클럽 6, 7대 회장을 역임한 이희성 전 회장은 코로나19의 확산에 따른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역에 로타리의 설립 목적을 알리고 주지시키며 회원간 신뢰와 우정을 더하게 하는데 특유의 지도력을 발휘해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진실과 공평을 생활신조로 모두가 유익한 밝고 따뜻한 사회를 만들고 있는 이희성 회장은 인하대학교 전자공학과를 졸업한 첨단산업의 석학으로 평택 동일공고에서 후진 양성을 위한 큰 스승으로 역할을 충실히 해온 참된 교육자이다. 높은 학식과 온화한 성품, 친화적 대인관계로 모든 사람들의 찬사와 신뢰를 그리고 후진들로부터는 존경을 아낌없이 받고 있는 이희성 회장은 “우리가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하는데 있어 도덕적 수준과 진실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첨단화가 화두가 되고 있는 글로벌 시대를 맞아 반도체 산업의 중요성이 현안이 되고 있는 이때, 이 회장의 갖고 있는 높은 역량을 나라와 지역발전이 원동력이 될 것으로 전망하는 사람들이 많다. 항상 인화와 근면성을 중시하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