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 안성시장, 안성향교 고유례 봉행

안성발전, 시민행복 역할 충실 굳게 다짐

 민선8기 김보라 안성시장의 취임에 따른 고유례가 안성향교 대성전에서 13일 봉행됐다.

 ‘고유례’는 중대한 일을 치른 뒤 또는 치르기 전 그 내용을 사당과 신명에 고하는 유가의 전통 의례로, 옛부터 새로 부임한 고을의 수령이 향교에서 성현들에게 올리는 제례행사 중 하나다.

 이날 고유례는 김보라 시장과 안성향교 정용문 전교, 전직 전교인 김학승, 김상배, 김현치 고문과 유림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박종무 유도회장 집례로 진행됐는데, 김 시장은 경건한 마음으로 대성전에 모셔진 공자 및 한국·중국의 여러 성현에게 향을 피우고 술잔을 올린 뒤 시장 취임을 고했다.

 고유례를 마친 후 김보라 시장은 “궂은 날씨에도 귀한 자리를 만들어 주신 안성향교 정용문 전교와 유림 등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4년 동안 안성시의 발전과 시민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언급한 뒤 “시정 활동에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했다.

 안성향교는 조선조 국가에서 건립한 교육기관이며, 민족고유의 유교 문화의 상징이다. 특히 정신문화의 유산으로 그동안 전통윤리교육의 도장으로 역할을 해오고 있다.

 안성향교 정용문 전교는 “그동안 성현들의 얼을 되살려 퇴색되어 가는 유교적 윤리관과 도덕상을 회복하는데 많은 기여를 하고 있다”는 평가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모범 안성인< 로타리의 참된 봉사정신 실천
“로타리의 목적은 봉사의 이상을 모든 가치 있는 사회활동의 기초가 되도록 고취하고 육성하며 각자의 개인 생활이나 사회활동에서 초아의 봉사를 실천하는데 있습니다.” 안성희망로타리클럽 6, 7대 회장을 역임한 이희성 전 회장은 코로나19의 확산에 따른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역에 로타리의 설립 목적을 알리고 주지시키며 회원간 신뢰와 우정을 더하게 하는데 특유의 지도력을 발휘해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진실과 공평을 생활신조로 모두가 유익한 밝고 따뜻한 사회를 만들고 있는 이희성 회장은 인하대학교 전자공학과를 졸업한 첨단산업의 석학으로 평택 동일공고에서 후진 양성을 위한 큰 스승으로 역할을 충실히 해온 참된 교육자이다. 높은 학식과 온화한 성품, 친화적 대인관계로 모든 사람들의 찬사와 신뢰를 그리고 후진들로부터는 존경을 아낌없이 받고 있는 이희성 회장은 “우리가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하는데 있어 도덕적 수준과 진실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첨단화가 화두가 되고 있는 글로벌 시대를 맞아 반도체 산업의 중요성이 현안이 되고 있는 이때, 이 회장의 갖고 있는 높은 역량을 나라와 지역발전이 원동력이 될 것으로 전망하는 사람들이 많다. 항상 인화와 근면성을 중시하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