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부천안성향우회원들 남사당바우덕이축제장 방문

바우덕이 놀이를 비롯한 다양한 볼거리 체험거리 관람 큰 감동
‘타향살이 10년보다 고행생활 하루가 더 정겹다’는 신념 고향땅에 활짝

 높은 애향심과 결속력으로 빛나는 재부천안성향우회(회장 김창연) 회원 40여명은 고향 축제인 ‘2022 안성맞춤 남사당바우덕이축제’를 관람하기 위해 지난 1일 안성맞춤랜드 축제장을 방문했다.

 이날 축제장에 도착한 고향방문단은 김보라 안성시장의 환영을 받고 축제장 입구에서 기념촬영을 했다.

 김창연 회장은 안성 지역 발전과 바우덕이 축제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문화 축제로 승화 발전시키기 위해 헌신하고 있는 김보라 시장의 노고와 업적에 감사를 표한 후 “안성은 우리가 태어난 곳이며, 또 현재 부모 형제가 살고 있는 곳이기 때문에 남다른 애착심을 갖고 있다”라면서 “그런 이유로 재부천안성향우회원들은 ‘타향살이 10년보다 고향생활 하루가 더 정겹다’는 애틋한 애향심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보라 시장은 “여러분들의 고향 사랑 마음이 높은 것은 모두가 알고 있다”극찬하고 “내년부터 시행예정인 고향사랑기부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여러분의 고향이 더욱 살기 좋은 도시로 발전할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했다.

 고향방문단은 남사당바우덕이놀이를 비롯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만나보고 또한 멋진 장면에 환호와 박수로 응원했다.

 특히 안정열 안성시의회 의장과 많은 사람들의 만남은 동향애를 돈독히 하는 정겨운 시간이 됐으며, 함께 나누는 술잔 속에 고향의 진한 감동을 다시 느끼게 한 소중한 인연이 됐으며, 바우덕이축제장의 여러 장면들은 영원히 잊지 못할 감동의 시간이 됐다.

(경기분실 허성욱 분실장)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