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장 부정선거사건!

3.15부정선거가 떠오르는 이유!

울산시장 부정선거사건!

3.15부정선거가 떠오르는 이유!

 

천동현

 

 1960년 3월 이승만 대통령과 자유당은 대대적인 부정선거를 획책한다. 이미 민심을 등지고 자정능력까지 잃어버린 집권세력에겐 유일한 선택인지도 모른다.

 이때 부정선거의 주구로 앞장세운 것이 다름 아닌 경찰이다. 경찰은 정치깡패와 합작해 투표함 바꿔치기, 공개투표, 야당참관인 내쫒기 등등 별별 추악한 부정을 저지른다.

 3.15부정선거는 4.19혁명의 도화선이 되고 이승만 대통령은 하와이로 망명길에 오른다. 후세 많은 이들이 이승만 대통령을 건국의 아버지, 독립운동의 거목이 아니라 노욕 때문에 민주주의를 유린한 독재자로 기억한다. 참으로 어둡고 부끄러운 역사이다.

 2018년 3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울산경찰청이 느닷없이 울산시장실을 압수수색한다. 재선을 노리는 김기현 울산시장이 한국당 공천을 받은 바로 그날이다.

 이후 경찰은 김시장의 비서실장, 동생 등의 비리의혹을 파헤친다는 구실로 마구잡이식 수사를 벌인다. 압도적인 지지도를 자랑하던 김시장은 결국 치명적인 타격을 입고 낙선한다.

대신에 대통령의 절친한 친구라는 여당후보가 만면에 웃음을 띠고 당선증을 거머쥔다. 기 막힌 일은 그렇게 요란을 떤 경찰수사가 흐지부지 끝나고 검찰에 의해 사실무근으로 판명난 것이다. 다행히도 사건이 터진지 2년이 가까워지는 요즘 왜 그런 황당한 일이 벌어진 것인지 하나씩 실체가 드러나는 중이다.

 최초 김시장관련 첩보를 제공한 자는 당시 여당후보 캠프의 핵심이자 현 울산시 경제부시장이다. 이 첩보를 받아 보고서 형식으로 가공 편집한 자는 청와대 민정비서관실 행정관인데, 대통령의 복심이라는 현 경남지사의 고교친구이다. 보고서를 반부패비서관실에 건네준 자는 역시 대통령의 측근인 민정비서관이다.

 민정비서관실이든 반부패비서관실이든 선출직 공무원에 대해선 아무런 감찰 권한이 없는데도 말이다. 이후 상당부분 정교화된 첩보는 경찰청을 거쳐 울산경찰청에 넘어간다. 이 정권들어 파격 승진한 울산경찰청장은 무리하기 짝이 없는 수사를 자행하고, 수사상황은 청와대에 여러 차례 보고된다. 정치공작 선거공작의 역겨운 냄새가 풀풀 난다.

 3.15선거 이후에도 크고 작은 선거부정이 일어난다. 하지만 청와대가 나서 국가기관 그것도 ‘민중의 지팡이’이어야 할 경찰을 악용한 사례는 거의 없다. 민주주의의 요체는 선거인데, 경찰을 동원해 표를 도둑질하려는 것은 군사정권 하에서도 엄두를 못낼 일이다. 그런데도 지금 청와대는 앞뒤 안맞는 변명으로 일관하고, 여당은 정상적인 수사를 진행하는 검찰을 향해 “가만두지 않겠다.” 운운하며 협박한다.

 국가의 토대를 뿌리째 뒤흔드는 국기문란 행위가 아닐 수 없다. 사필귀정이란 말이 있듯이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 없다. 청와대와 여당은 더 이상 또 다른 국기문란 행위를 저지르지 말아야 할 것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인재육성, 육아보육, 어르신‧장애인, 문화‧안전, 4차산업 등 제시
천동현 미래통합당(전 자유한국당) 안성시장 재선거 예비후보(이하 천후보)가 27일 자신의 선거사무실에서 제2차 공약설명회를 갖고, 2차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을 발표했다. 천 후보는 “안성맞춤이란 말이 안성의 특산품 유기(놋그릇)가 수요자의 마음에 꼭 들어서 생겨났듯이, 수요자인 시민의 마음을 잘 헤아려야 좋은 정책이 나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래서 구석구석 누비는 현장일꾼 하나하나 챙기는 행정일꾼을 자임한 것이다. 우리 안성에서 봉사활동, 사회활동 제대로 안 해본 정치꾼들이 말만 번지르르 내놓는 공약은 빌공(空)자 헛공약일 뿐이다.”며 특유의 ‘일꾼론’을 재차 강조했다. 이날 발표한 ‘행복도시 청사진’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 역시 민생현장에서 만난 시민들이 이구동성으로 주문한 내용을 정책으로 반영한 것이라는 설명도 곁들였다. 천 후보가 이날 제시한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은 다음과 같다. △미래를 위한 인재육성 .안성미래센터 설립(다중지능 MI검사 및 교육실시) .고등학생 학습지원센터 설치 시행 .고등학생 직업교육 지원 .공도지역 고등학교 신설 .서울지역 학사 건립 및 타지역 기숙사비 지원 △걱정 없는 육아보육 .임산부 영유아 맞춤형 모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