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칼럼


지역

더보기
양승환 예비후보, ‘더불어민주당 재심위원회 결정 승복’
양승환 예비후보는 26일 더불어민주당 공직후보자추천재심위원회의 재심 기각 결정에 절대 승복하겠다고 밝혔다. 양승환 예비후보는 보도 자료에서 “어젯밤 저는 중앙당 재심위원회로부터 선택을 받지 못했습니다. 보내주신 응원, 승리로 보답하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못하게 되었습니다.”며 자신을 지지해준 지지자들과 당원들에게 사과와 고마움의 말을 전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공직후보자추천재심위원회의 결정을 전적으로 수용할 것이며, 당의 결정에 절대 승복하고 민주당과 고향 안성의 승리를 위해 뛰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경선 후보로 확정된 이규민 후보님, 임원빈 후보님께 축하의 인사와 응원의 인사를 드립니다.”며 민주당 국회의원 두 후보에게 축하의 인사를 건넸으며, “시장 후보로 출마한 김보라 후보님, 윤종군 후보님의 승리를 진심으로 기원하겠습니다.”며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당의 승리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승환 예비후보는 안성시 고삼면 출생으로 유은혜 국회의원의 사무국장과 정재호 국회의원의 보좌관, 우석제 안성시장 후보의 총괄선대본부장, 민선 7기 안성시장직 인수위원회 부위원장을 지냈으며, 안성시체육회 수석부회장,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