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산먼지 발생 사업장 민관합동점검 실시

위반업소 발견 시 행정, 사법처분 조치

 안성시가 시민들의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키 위해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3월 중 관내 비산먼지 발생 사업장을 대상으로 민관합동점검을 16일부터 27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대규모 관급공사장 등을 대상으로 경기도 명예환경감시원과 합동단속을 통해 비산먼지 억제시설 기준 적합여부 및 억제시설 적정 운영 여부, 노후 건설기계 사용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확인하여 고농도 미세먼지 등으로부터 시민들의 불편사항을 적극 해소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한다.

 또한, 단속기간 동안 중대한 위법행위에 대하여는 관련법에 따라 행정처분 및 사법처분 등 강력하게 조치할 방침인데 시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미세먼지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함이 조금이나마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후보등록 마친 김보라, 이영찬에 소셜미디어 토론 제안
4.15 선거가 26일 시작된 후보자 등록을 기점으로 본격 일정에 돌입했지만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장되면서 후보들이 시민들을 직접 만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자칫 ‘깜깜이 선거’가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에 김보라 안성시장 후보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방송을 통해 “코로나 19 사태를 조속히 마무리 짓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는 반드시 필요하지만 그렇다고 안성의 미래를 책임질 후보가 누구인지 알아야 하는, 시민의 정당한 권리까지 거리를 두어서는 안 된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에게 소셜미디어 공개토론을 정식 제안했다. 토론 의제는 안성시 현재 진단과 향후 비전, 토론 형식은 페이스북 또는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 공개토론 방식을 선택하고 토론 횟수, 사회자 선정, 시민 참여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 협의를 통해 결정하기를 바란다면서 3월 29일까지 토론 여부를 확정짓자고 제안했다. 김보라 후보는 “이번 안성시장 재선거는 안성이 미래로 달려갈 것인지, 아니면 과거에 주저앉을 것인지가 결정 나는 중요한 선거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가 안성시장 후보로서 책임성을 갖고 응답해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