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대, 전통시장 등 미세먼지 저감에 나섰다

URL복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한국식품연구원, 코오롱글로텍 공동 협약

 국립한경대학교(총장 임태희)가 지난 25일 한경대학교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 한국식품연구원(부원장 김윤숙), 코오롱글로텍(대표이사 김영범)이 협약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유제철 원장)이 협력하는 전통시장 및 국가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기관은 실내·외 다중이용시설, 대형 실내공간 등 인구 밀집 시설물의 공기 중에 존재하는 오염원을 제거하기 위한 맞춤형 저감기술을 공동 개발하고, 이를 전통시장 및 상점가 등에 보급 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다.

 또한,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협력하여 △국가 미세먼지 사각지대 해소사업의 성과물 보급 및 확산 체계 구축 △전통시장과 국가경제 활성화 도모 △안전한 식품 유통을 위한 기술 개발 등 안심사회를 구축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은 “전통시장 환경을 개선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소상공인과 이용객의 건강 보호를 위한 오염원 저감기술 보급 등에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임태희 한경대학교 총장은 “각 기관의 핵심역량을 기반으로 기술개발 및 공동연구를 통한 새로운 도전이 기대된다”며 “전통시장의 미세먼지, 악취와 같은 오염원 저감을 위한 기술을 전국적으로 보급하여 국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사회 구축에 경기도 대표 국립대학으로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코로나19 상황에서 진행되는 만큼 협약식은 행사 전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감염병 예방을 위해 만전을 기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정직·공정·성실 최고 지도자
사회의 급속한 변화와 산업화에 따른 땅의 가치와 용도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부동산의 매매·교환, 그 밖의 권리의 득실 및 변경 행위를 알선하는 공인중개사들을 일컬어 옛날 복을 준다고 해서 복덕방으로 존중해 불리워질 정도로 인기 높은 직업이다. 우리부동산 종합컨설팅사무소 맹대영 대표는 정직·공정·성실을 기본으로 업체를 운영하면서 매매자, 매입자 모두로부터 높은 신뢰와 사랑을 받고 있다. 안성중학교 학생 때부터 보이스카우트로 투철한 국가관과 미래 지도자로 역량 그리고 봉사심을 배워온 맹 대표는 연세대학교 리더스포럼 과정과 국민성공시대 휴먼브랜드 최고위 과정을 거치면서 최고 영예상을 수상, 성공한 CEO로 각광 받기도한 인물이다. 또한 안성경찰서 교통봉사대와 선진질서 추진위원으로 활동하는 동안 헌신적인 봉사정신으로 사회발전과 민경친선 토대 구축에 기여한 업적과 안성3.1독립운동선양회 행사위원장으로 탁월한 능력을 발휘, 순국선열의 정신을 계승 발전시켰고, 현충시설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시장상, 경찰서장상 등을 수없이 받았으며, 또 봉사단체 회원으로 초아의 봉사로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를 구현 하고 있는 맹대영 대표야말로 안성 최고 모범지도자로 존중 받아야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