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사회·서예술발전 앞장

정규원 안성문화원 서예반 실장

 공직생할 35년간 안성시 본청 시민 과장과 면장으로 주민복지 증진과 지역개발을 위해 남다른 열정과 역량을 보여 준 정규원 전 금광면장은 모범 공직자며 존경받는 참된지도자이다.

 공적 퇴직후 각급 사회· 시민단체에서 지역발전과 시민 화합을 위해 귀감을 보여 찬사를 받기도 했다.

 안성문화원 서예반 실장으로 붓을 통한 마음의 정서함 양과 서예술 발전, 그리고 서예인구 저변확대를 위해 탁월한 지도력을 발휘해 헌신 했다. 또 우곡(牛谷)이란 예명으로 안성남사당 바우덕이축제장 등 각종 행사장에서 가훈을 무료로 써주는 등 밝고 건전한 가정과 사회기풍 진작에도 정성을 쏟았다.

 항상 자신보다 지역을 먼저 생각하고 아끼는 정규원 전 면장은 영농에도 직접 참여하는 바쁜 일과 속에서도 지역문제에는 솔선 앞장서면서 문제 해결에 귀감을 보여 주고 있다. 정의와 정직을 생활 신조로 하고 있는 정전 면장은 높은 친화력과 소통으로 그의 주위에는 많은 사람들이 정을 나누며 친목을 돈독히 하고 있다.

 전통 예절과 인성의 중요성을 금과 옥조처럼 지키고 있는 정규원 전 면장이야로 덕성높은 모범지도자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이규민 국회의원이 모든 국회의원이 선호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30일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하고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으로 구성됐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해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를 벌였다. 이날 이 의원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한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한 후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