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배너
민안신문
 
전체기사 구분선 지역 구분선 정치 구분선 시정뉴스 구분선 문화/생활 구분선 교육/복지 구분선 안성모범 지도자 구분선 포토뉴스&카툰 구분선 사설/ 칼럼 구분선 경기도 소식 구분선 경기도의회 소식
Home > 기사내용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전해철 의원, 3.8여성대회에서

“신고자의 2차 피해 없는 제도적 장치 필요”제기

관리자기자2018.03.26 15:43:46

 전해철 국회의원은 32412시 수원역 중앙광장 앞에서 진행된 110주년 3.8 세계 여성의 기념14회 경기여성대회에 참석했다.

성평등, 차별 없는 세상을 열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는 경기여성연대를 포함한 6(경기여성연대, 경기여성단체연합, 경기 자주여성연대, 전국여성노동조합 경기지부, 민주노총 경기지역본부,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단체가 해마다 함께 주최하고 돌아가면서 주관하는데 올해는 민주노총 경기도본부가 주관했다.

 올해 미투 운동(Me Too Movement)의 여파로 각 계에서 벌어진 성추행, 성폭력에 대한 폭로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행사 또한 미투 사진찍기, 미투 배지나누기, 미투 증언대 등 미투 운동 관련한 사전행사로 진행되었다. 이어 총 500여 명의 행사관계자들과 시민들은 수원역 광장에서 경기도청 오거리까지 행진을 이어갔다.

 전해철 국회의원은 성추행과 성폭행이 근절되도록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고, 신고자의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는 장치가 필요하다고 미투 운동을 적극 지지하며 지속적으로 동참할 것을 밝혔다. 전의원은 이미 지난 2월 페이스북을 통해 미투 운동에 대해 적극적으로 지지하며, 철저한 도덕성 검증을 위해 어떠한 형식과 방식도 수용 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맨 위로



 
 
신문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방침 (책임자:장은정) | 기사제보 | 문의하기
로고 인터넷신문사업자번호:경기도 다00040 /경기도 안성시 장기로 82(창전동 123-1)/ Tel:031-674-7712, Fax:031-674-7713 / 대표자 정수인

UPDATE : 2019년 08월 08일 14시 19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