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배너
민안신문
 
전체기사 구분선 지역 구분선 정치 구분선 시정뉴스 구분선 문화/생활 구분선 교육/복지 구분선 안성모범 지도자 구분선 포토뉴스&카툰 구분선 사설/ 칼럼 구분선 경기도 소식 구분선 경기도의회 소식
Home > 기사내용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재명 도지사, 농민기본소득제 강력 추진

농어촌 특별회계 농업인들에게 지역화폐로 줄 경우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관리자기자2018.12.21 15:27:14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농업이야말로 실업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전략산업이자 안보산업인 만큼 농민기본소득제를 통해 경기도 농업지원 정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양평군민회관에서 열린 농민 기본소득을 위한 초청강연 및 토론회에서 시군에 배정된 농어촌 특별회계를 시설에만 쓰도록 돼 있는데 그 돈을 농민들에게 지역화폐로 주면 지역경제가 살아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이어 농민기본소득을 통해 우리 모두가 최저한의 삶을 살 수 있도록 해줘야 한다라며 일단 예산이 적으니 시범적으로 가구당 소액을 지급하는 형태로 진행한 뒤 조금씩 늘려나가는 방식으로 진행하면 될 것이라며 구체적인 추진 계획을 설명했다.

 사업 초기부터 충분한 예산을 확보하기 어려운 만큼 1인당 일정 금액을 주는 방식이 아니라 가구당 소액을 지원하는 형태로 시작한 뒤, 점차 확대하면 농민기본소득 추진이 가능하다는 구상이다.

 끝으로 이 지사는 여러분은 대한민국의 농민기본소득 더 나아가서는 기본소득이라는 정책을 만드는 역사적인 현장에 계시는 것이라며 “1340만에 달하는 경기도민 중 농민은 17천 가구 30만명에 불과하지만, 농민들이 목소리를 내면 충분히 할 수 있다라며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앞서 이 지사는 경기도정의 핵심적 가치는 공정함이라고 전제한 뒤 특별한 희생을 하는 소수가 있다면 전체의 이익에서 특별한 희생을 위한 보상을 해줘야 한다며 북부 지역에 대한 적극 지원 의사를 밝혔다. 이와 함께 이 지사는 직불금을 중심으로 한 대농중심 정책 유전자 조작 농산물(GMO) 표기 제도 등에 대한 문제점을 지적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농민 기본소득을 위한 초청강연 및 토론회에는 양평 지역 농민과 상인 단체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맨 위로



 
 
신문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방침 (책임자:장은정) | 기사제보 | 문의하기
로고 인터넷신문사업자번호:경기도 다00040 /경기도 안성시 장기로 82(창전동 123-1)/ Tel:031-674-7712, Fax:031-674-7713 / 대표자 정수인

UPDATE : 2019년 08월 21일 14시 28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