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홈으로  로그인로그인  회원가입회원가입  기사제보기사제보  기사문의기사문의 
 
배너
민안신문
 
전체기사 구분선 지역 구분선 정치 구분선 시정뉴스 구분선 문화/생활 구분선 교육/복지 구분선 안성모범 지도자 구분선 포토뉴스&카툰 구분선 사설/ 칼럼 구분선 경기도 소식 구분선 경기도의회 소식
Home > 기사내용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30년까지 주택 140만 가구 공급

‘균형 잡힌 주택공급’ 등 4대 정책방향 제시

관리자기자2018.12.31 15:49:27

 경기도가 오는 2030년까지 공공임대주택 62만 가구를 포함해 총 140만 가구의 주택을 공급한다.

 도는 최근 이런 내용을 핵심으로 한 ‘2030 경기도 주거종합계획이 도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통과, 확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주거기본계획은 도 주거정책의 기본 방향과 목표를 제시하기 위한 계획으로 주거기본법에 따라 10년 단위로 수립하는 법정계획이다.

 도는 이번 주거종합계획에서 사각지대 없는 공정한 주거지원, 균형 잡힌 주택공급, 스마트한 주거지 관리, ·군과 함께하는 주거정책 등 4대 정책방향을 세우고 10개 추진전략과 34개 추진과제를 선정했다.

 구체적으로 사각지대 없는 공정한 주거지원을 위해 공공임대주택 62만가구 공급, 도 주도 공공임대주택 공급률 40%까지 확대 등 경기 임대주택 공급체계 구축, 청년 1인 가구를 위한 임대주택 공급, 신혼부부·출산 가구를 위한 주거지원, 저소득층 임대보증금 지원 등 수요자 맞춤형 주거지원정책을 추진할 예정이다.

 도 주거복지센터를 설치해 취약계층이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주거복지 전달체계를 개선하기로 했다. 균형 잡힌 주택공급을 위해선 택지관리 모니터링 체계를 통한 적정한 주택공급 유지, 기존 주거지내 저렴한 임대주택 공급을 통한 지역별 균형적 공급 유도, 친환경 스마트 주택단지 시범조성, 중저층·중저밀 주거지 개발 등을 통한 다양한 형태의 주거지 개발을 확대한다.

 ‘스마트한 주거지 관리 사업으로 리모델링 등 노후 공동주택 환경개선, 노후 저층주거지에 대한 도시재생, 동네관리소 설립과 운영지원을 통한 기존 주택관리 효율성 향상 등이 있다.

 시·군과 함께하는 주거정책을 위해 도 역할 강화와 정책지표 모니터링, 주거복지기금 등 재정지원 확대, 민간참여 확대, ·군과 협의체 구성 등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도는 이번 주거종합계획을 국토교통부와 협의해 국토부 주거종합계획에 적극 반영해 줄 것을 요구할 방침이다.

 이춘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주거권은 모두가 누려야 할 헌법적 권리로 정부와 협력해 경기도가 공정한 주거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집 걱정없는 경기도를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맨 위로



 
 
신문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방침 (책임자:장은정) | 기사제보 | 문의하기
로고 인터넷신문사업자번호:경기도 다00040 /경기도 안성시 장기로 82(창전동 123-1)/ Tel:031-674-7712, Fax:031-674-7713 / 대표자 정수인

UPDATE : 2019년 08월 21일 14시 28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