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농부사관학교 교육생 모집

농협안성시지부, 미래농업선도할 청년대상

 농협안성시지부(지부장 김상수)가 청년 창업농 육성과 농업 분야 일자리 창출과 실습 위주 정예 청년 농업인 육성을 위해 제2기에 이어 제3기 ‘청년농부사관학교 교육생’을 모집한다.

 제3기 교육기간은 6월 24일 부터 12월 27일까지 각각 6개월이다. 지원 대상은 미래 농업을 선도할 40세 미만의 청년이며, 모집인원은 기수별 100명, 모집기한은 4월 30일 까지다.

 지난 해 부터 운영되고 있는 농협의 ‘청년농부사관학교’는 농업 트렌드를 반영하여 스마트팜 교육, 드론 교육 등 선진 농업에 대한 교육을 진행한 바 있으며, 금년 2월, 제1기 교육생 수료생 배출을 시작으로 청년농업인 육성의 산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농협미래농업지원센터(031-659-3683)로 문의, 신청 시에는 농협미래농업지원센터 홈페이지(www.nhparan.com)에서 양식다운로드 후 메일(nhparan@naver.com)로 송부하면 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 ‘힐링센터’ 고가주택 매입, 매입가 의혹 일파만파
안성시 금광면 상중리에 소재됐던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힐링센터(안성 힐링센터)가 각 신문과 방송에 연일 보도되면서 안성이 좋지 않은 일로 유명(?)해졌다. 그동안 각 신문‧방송보도와 민안신문 취재를 종합하면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의연)’ 윤미향 회장이 당시 현대중공업한테서 ‘평화와자유의 집’ 쉼터 건립을 위해 10억원을 기부 받았다. 힐링센터 구입을 앞두고 윤 회장(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자)은 안성신문을 발행하고 있던 이규민(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자)대표로부터 건축업을 하는 김 모 대표를 소개받아 상중리 441-3 소재 연면적 195.58㎡ 2층 건물을 7억5천만원에 매입했다. 당시 안성신문 운영위원장이기도 한 김 모 대표가 2007년 산지인 부지 800㎡를 3천500만원에 사들여 스틸하우스 공법으로 건립한 이 건물을 김 모 대표의 가족으로 추정되는 한 모 씨가 보유하고 있었다. 신문과 방송에서 정의연이 안성 힐링센터로 사들인 주택이 시세보다 비싸게 거래됐고, 매입 과정에 이 당선자가 건물 소개비 명목으로 대가를 받아 챙긴 것이 아니냐는 일부의 의혹도 제기됐다. 이에 대해 건축업자 김 모 대표는 “이규민 국회의원 당선인이 수수료 등 대가를 요구한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