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농가소득 5천만원 시대 정착위해 최선

윤홍선 안성시조합운영협의회 의장

농협, 농가소득 5천만원 시대 정착위해 최선

 

윤홍선 안성시조합운영협의회 의장


 민안신문사 창간 29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민안신문사는 사반세기가 넘는 오랜 세월동안 안성지역의 정론지로서 많은 지역사회문제를 날카로운 시선으로 바라보고 적절한 비평과 문제제기를 통하여 안성 지역사회 발전과 변화를 선도해온 언론사입니다.

 민안신문이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많은 역할을 수행하였듯이 안성지역 농‧축협도 농가소득 증대 및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을 구현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오고 있습니다.

 안성시는 전형적인 도농복합도시로서 지역 농‧축협의 역할이 지역주민의 실생활에 많은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농업에 종사하는 농업인 조합원은 물론이고, 도시민들도 지역 농‧축협과의 거래를 통하여 가정경제도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구상하고 추진하고 있습니다.

 로컬푸드 매장의 활성화를 통한 농산물 직거래추진, 비과세 예탁금 추진, 택배 서비스 등을 통하여 지역민들과 함께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또한, 농업인 조합원의 경제적 지위 향상을 위하여 경제사업과 지도사업의 활성화를 도모하고, 농‧축협 정체성을 강화로 균형 있는 지역발전에 기여하고자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안성지역 농‧축협은 이상기후와 점차 늘어나는 가축 전염병 등으로 점차 영농환경이 점차 어려워지고, 출하 농산물 가격의 하락으로 점차 농촌 경제는 어려워지는 상황 속에서도, 이를 타개하고 농가소득 5천만원시대를 조기에 정착시키기 위하여 지역 농축협의 역할을 더욱 충실히 할 것입니다.

 다시 한 번 민안신문사의 창간 29주년을 축하드리고 안성지역 발전과 지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더욱 발전하는 지역 신문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이규민 국회의원이 모든 국회의원이 선호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30일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하고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으로 구성됐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해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를 벌였다. 이날 이 의원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한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한 후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